국내 데이터 스타트업 별들이 한자리에

  • 등록 2015-11-20 오후 2:58:17

    수정 2015-11-20 오후 2:58:17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양희, 이하 ‘미래부’)가 2015 K-GLOBAL DB-Stars 데모데이를 19일 오후 1시, 올레스퀘어 드림홀에서 개최했다.

올해 선정된 DB-Stars 18개 팀에 대한 최종심사와 6개 우수팀에 대해 시상했다.

대상(미래부 장관상) 2팀은 ▲ 런칭 부문의 예측형 인사 데이터 분석 솔루션을 개발한 ‘아이디케이스스퀘어드’, ▲ 밸류업 부문의 개인화 온라인 뉴스 추천 서비스를 개발한 데이블이 수상했다.

최우수상(DB진흥원장상) 4팀은 ▲ 런칭 부문의 맞춤형 부동산 추천 서비스를 개발한 ‘크레딧 데이터’, 계약서 작성 대행서비스를 개발한 ‘로아팩토리’, ▲ 밸류업 부문의 스마트한 오답노트 앱 서비스를 개발한 ‘뤼이드’와 개인 맞춤형 투자정보 서비스를 개발한 ‘스넥’이 선정됐다.

한편 K-GLOBAL DB-Stars 2기 18개 팀은 4개월이라는 짧은 기간에도 불구하고 투자유치 및 서비스 이용성과, 매출증대 등에서 놀라운 성과를 나타냈다.

뤼이드(교육용 오답노트 서비스)는 더벤처스 등으로부터 총 9억원, 프라이베리(해외 직구 의사결정 서비스)는 본엔젤스로부터 총 2억원, 라이프스타일이노베이터즈(육아 및 가사 도우미 중개서비스)는 이스라엘 KSP 코이스라시드파트너스로 부터 약 1만불의 투자 유치를 받았다.

네오펙트(견관절 재활훈련서비스)는 이용자의 폭발적인 반응에 힘입어 구글 앱 서비스 만족도 부문 1위, 마카롱팩토리(자가차량 유지관리 서비스)는 iOS 앱스토어 베스트 신규 앱으로 선정됐다.

밸류업 부문의 경우 매출이 큰 폭으로 증가해 저니앤조이트래블 485%, 스투비플래너 323% 등이 가파른 성장세를 기록 중이다.

뤼이드(교육용 오답노트 서비스)는 문제 데이터의 계층별 핵심연결고리 상관관계를 나열하고 구체화한 결과, 약 20만 건의 오답 패턴 유추 및 오답 태그간 상호관계 분석이 가능한 신규 데이터 모델을 개발하여 내년 1월 업그레이드 버전 출시를 앞두고 있다.

저니앤조이트래블(해외 액티비티 이용 최저가 서비스)은 데이터 프레임 구조 변경 및 그로스해킹 기법을 적용한 결과, 자체 시뮬레이션 상 사용자 이탈률 50% 감소가 예측 되어, 조직 내 데이터 디자인 전담 부서 창설 및 본 내용을 반영한 서비스 개편을 준비 중이다.

시상에 나선 김용수 미래부 정보통신정책실장은 “데이터 이용 환경변화로 국내 데이터 활용 스타트업에 대한 성장 잠재력과 투자가치가 급증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K-Global DB-Stars를 통해 데이터 활용 스타트업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고속 성장을 견인하기 위해 아낌없는 지원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