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구 증가하는 청주시 '해링턴 플레이스 테크노폴리스' 눈길

  • 등록 2022-11-30 오후 3:23:43

    수정 2022-11-30 오후 3:23:43

[이데일리 이윤정 기자] 충북 청주시 흥덕구 송절동 일원에 건립되는 ‘해링턴 플레이스 테크노폴리스’에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다.

‘해링턴 플레이스 테크노폴리스’ 투시도 (사진=효성중공업)
단지는 지하 2층~지상 47층, 5개 동, 전용면적 84·94㎡ 아파트 602세대, 전용면적 84㎡ 오피스텔 130실 등 총 732세대, 상업시설 등으로 구성되며, 테크노폴리스 내 최고층인 47층으로 설계돼 랜드마크 기대감이 높다.

해링턴 플레이스 테크노폴리스가 위치한 청주시의 인구는 지속적으로 증가할 전망이다. 최근 SK하이닉스는 충북도·청주시와 오는 2027년까지 15조 원을 투자해 신규공장 신설 및 인프라 구축 등을 지원하는 협약을 맺은 바 있다. 또한 청주테크노폴리스 내 주거 단지 공급이 마무리되지 않아 유입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청주테크노폴리스는 청주시 흥덕구 강서2동 일원에 총 면적 379만여㎡로 조성되며 총 사업비 2조 1584억 원의 대규모 사업이다.

단지는 사통팔달의 교통망을 갖췄다. 차량으로 10분대에 서청주IC가 있어 중부고속도로 진입이 수월하며, 청주IC를 통하면 경부고속도로를 이용하기 쉽다. 또한 오송역(KTX, SRT) 이용이 가능한 데다 북측에는 충북선 북청주역이 예정돼 교통여건이 더욱 개선될 전망이다. 북청주역은 충북선 철도 고속화 사업 연계사업인 천안~청주국제공항 복선전철로 진행된다. 또, 단지 가까이 제2·3 순환로가 있어 청주 전역으로 이동할 수 있다.

단지 인근 풍부한 생활인프라도 눈길을 끈다. 단지 내에 조성되는 대규모 상업 시설을 이용할 수 있으며 중심상업지구와 단지 옆 연결녹지로 자연스럽게 동선이 연결돼 원스텝 라이프를 실현할 수 있다. 현대백화점(충청점), 롯데아울렛(청주점) 등 생활인프라도 가깝다.

쾌적한 주거여건 역시 장점이다. 인근에 다양한 근린공원이 조성될 예정이며 도심형 테마공원인 문암생태공원 이용이 가능하다. 또, 청주랜드, 청주동물원 등의 테마파크를 자녀들과 방문하기 수월하다.

하편 해링턴 플레이스 테크노폴리스의 모델하우스는 충북 청주시 흥덕구 송절동 일원에 마련될 예정이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