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아머니트리, 상반기 영업익 55억… 전년비 129%↑

휴대폰·신용카드 결제 증가, 전자결제사업 매출 호조
  • 등록 2022-08-16 오후 2:14:11

    수정 2022-08-16 오후 2:14:11

[이데일리 이정현 기자] 갤럭시아머니트리(094480)는 상반기 연결 기준 매출액 497억 원, 영업익 55억 원을 기록했다고 16일 밝혔다. 전년동기대비 각각 2.9%, 128.8% 늘었다. 순이익은 25억 원을 달성하며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갤럭시아머니트리는 “휴대폰 소액결제의 활성화로 주요 사업인 전자결제사업 매출이 전년동기대비 12.9% 늘었다”며 “온·오프라인연계(O2O) 사업의 모바일쿠폰 매출도 전년 대비 56.7% 성장했다”고 설명했다.

기존 사업부의 안정적인 실적을 기반으로 하반기에는 B2B(기업간거래) 대상의 상품권 판매 실적과 NFT(대체불가능토큰) 거래 수수료까지 더해질 전망이다. 특히 기업 대상의 B2B 상품권 판매는 하반기에 몰려있어 실적 안정성이 높아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회사 관계자는 “메타갤럭시아에 일반 결제수단이 추가되며 이용자들의 거래가 활성화되는 추세”라며 “글로벌 NFT 시장 회복과 함께 NFT 거래 수수료도 늘어나고 있다”고 밝혔다.

NFT 플랫폼 메타갤럭시아는 갤럭시아머니트리의 계열사인 갤럭시아넥스트가 운영 중이다. 국내 NFT 플랫폼 중 가장 많은 지식재산권(IP)을 보유하고 있으며 디지털자산인 갤럭시아(GXA)를 활용해 NFT 구매도 가능하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