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06.16 1.17 (-0.04%)
코스닥 995.07 1.37 (+0.14%)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복덕방기자들]"대출받고싶은데...고정금리vs변동금리 선택한다면?"

레오대출연구소 김은진 대표 인터뷰
꽉 막힌 주택담보대출 받는 방법부터
낮은 금리 은행 찾는 팁까지
  • 등록 2021-09-28 오후 6:11:55

    수정 2021-09-28 오후 6:11:55

[이데일리 황현규 기자] 한국은행의 기준금리가 올라가는 상황에서 앞으로 대출을 받을 때 고정금리가 유리할까, 변동금리가 유리할까. 그렇다면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규제가 강화됐는데, 그래도 계획보다 대출을 더 많이 받는 방법은 없을까.

정부의 대출 조이기가 거세지면서 대출을 받고자 하는 실수요자들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저렴한 금리를 찾는 방법부터 대출을 갚는 노하우까지. 28일 이데일리 건설부동산부 유튜브 채널 복덕방 기자들이 신용대출 레오대출연구소 김은진 대표를 만나 이야기를 들어봤다.

먼저 김 대표는 대출 상환 기간을 기준으로 고정금리와 변동금리 중 하나를 선택해야한다고 강조한다. 신용대출과 같이 1년 단위로 갱신을 해야 하는 대출의 경우 굳이 고정금리를 통해 높은 금리를 선택할 이유가 없다. 다만 주택담보대출과 같이 상환 기간이 길 경우에는 고정금리를 통해 안정적인 이자 관리를 하는 게 중요하다는 게 김 대표의 생각이다. 특히 지금과 같이 앞으로 금리가 계속 오를 것으로 예상되는 상황에서는 더욱 그렇다.

그는 “요즘 들어 금리가 오르면서 변동금리와 고정금리 중 선택을 어려워하는 경우가 많다”며 “똑부러지게 추천해줄 순 없지만 상환기간이 선택의 기준이 될 순 있다”고 말했다.

또 김 대표는 시중 은행보다 보험사 등의 대출을 활용하는 방법도 언급했다. DSR규제가 강화되면서 대출한도가 줄어든 경우가 잦은데, 이 경우 보험사가 틈새 창구가 될 수 있다는 것. 김 대표는 “보험사는 시중 은행보다 금리가 높다는 단점이 있지만, DSR 규제 등에서 비교적 자유롭다는 장점도 있다”며 “소득에 무리가 되지 않는 선에서 보험사 등을 이용하는 것도 팁”이라고 말했다.

김 대표는 보금자리와 디딤돌 대출 등 정부 주택담보 대출 상품을 이용하는 것도 한 방법이라고 강조한다. 특히 잘 알려지지 않은 적격대출도 추천한다. 적격 대출은 무주택자 대상의 상품으로, 시가 9억원 주택까지 대출이 가능하고, 소득 기준이 따로 없다. 금리도 보금자리론과 비슷, 시중은행보다 낮다. 다만 연초에 소진되는 경우가 많아 시기를 잘 따져봐야한다는 게 김 대표의 조언이다.

또 15억원 초과 아파트라고 전세금반환 대출이 가능한 조건, 낮은 금리를 알아보는 방법, 생애최초 주담대 기준 등 다양한 대출 ‘꿀팁’을 대방출한다.

※자세한 내용은 유튜브 ‘복덕방 기자들’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