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209.39 10.77 (+0.34%)
코스닥 1,024.20 2.58 (+0.25%)

코스콤, 코로나19 속 장애인 지원 잊지 않았다

2010년부터 맞춤형 IT보조기기 지원
올해도 푸르메재단 통해 사회공헌
  • 등록 2021-03-02 오후 3:51:29

    수정 2021-03-02 오후 3:51:29

[이데일리 이지현 기자] 코스콤이 코로나19 상황에도 장애인의 자립을 돕기 위해 팔을 걷어붙였다. 코로나19 팬대믹(대유행)이라는 어려운 상황에서 더 어려운 상황을 맞닥뜨릴 장애인들을 먼저 생각한 것이다.

홍우선(왼쪽) 코스콤 사장이 장애인 맞춤형 IT보조기기 지원 후원금을 백경학 푸르메재단 상임이사에게 전달하고 있다.(코스콤 제공)
2일 코스콤은 서울 종로 푸르메 재단에 장애학생과 장애인들을 위한 맞춤형 IT보조기기 등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지난 2010년부터 시작된 이 지원 사업은 PC 사용이 어려운 저소득층 장애인에게 맞춤형 IT보조기기를 제공해 진학이나 취업을 통한 장애인의 자립과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을 주고자 12년째 진행되고 있다. 푸르메재단은 이 후원금으로 장애인들에게 턱 마우스와 특수 키보드, AI스피커 등을 보급해 컴퓨터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고 재택근무 등을 가능하게 할 예정이다.

백경학 푸르메재단 상임이사는 “코스콤의 지원사업으로 저소득층 장애인의 IT활용도가 높아져 학업과 취업에 큰 도움이 됐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장애인이 IT기기를 통해 세상과 소통하며 미래를 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전달식에서 홍우선 코스콤 사장은 “코로나19와 장애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장애인의 자립을 지원해 줄 수 있게 되어 무척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회사 특성을 살려 장애인들의 IT기기 접근성 향상 및 폭넓은 사회진출을 돕는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