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차분하지만 멋스럽게"… 시상식 격 높인 드레스·수트패션

[제7회 이데일리 문화대상]
시상식 이모저모-차분한 드레스 코드 눈길
  • 등록 2020-05-19 오후 7:42:42

    수정 2020-05-19 오후 10:41:14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차분하지만 멋스럽게”

[이데일리 방인권 기자] 이대영 심사위원과 배우 겸 탤런트 이화겸이 19일 오후 서울 중구 통일로 KG타워 내 KG하모니홀에서 열린 ‘제7회 이데일리 문화대상’에서 연극부문 최우수상을 발표하고 있다.
19일 서울 중구 통일로 KG타워 내 KG하모니홀에서 열린 ‘제7회 이데일리 문화대상’ 시상식의 드레스 코드는 차분한 색상의 의상이 주를 이뤘다.

배우 김소은은 짙은 녹색 수트를 착용하고 등장해 주목을 받았다. 배우 이화겸, 배우 겸 가수 유라, 가수 청하는 검은색 드레스로 우아한 매력을 더했다. 그룹 동방신기와 배우 곽시양, 이현진도 검은색 수트로 차분한 멋을 과시했다. 배우 천정명은 베이지색 수트로 절제된 섹시미를 한껏 뽐내며 시상식의 격을 높였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