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은영이 에르메스 VVIP?…김주하 "홈쇼핑 단골"

  • 등록 2021-12-01 오전 6:53:52

    수정 2021-12-01 오전 6:53:52

‘내가 알던 내가 아냐’(사진=SBS)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김주하 앵커가 오은영 박사가 명품 브랜드 에르메스의 VVIP라는 소문을 직접 해명했다.

지난달 30일 방송된 SBS ‘내가 알던 내가 아냐’에서는 오은영 박사가 출연했다.

이날 오은영 박사는 자신의 삶을 돌아보며 저친한 친구 김주하와 정미정을 만났다. 김주하는 기자 시절 오은영을 취재하며 인연을 맺었다고 설명했다.

이날 오은영은 왕성하게 활동하며 상처 받은 적이 없느냐고 묻는 김주하의 질문에 “내가 마음이 약하거나 많이 흔들리는 사람은 아니”라며 “그렇다고 아무렇지 않은 건 아니다. 감당하는 거다”고 털어놨다.

이어 정미정은 “기사를 봤다. 에르메스 기사”라고 오은영을 둘러싼 에르메스 의혹을 언급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오은영이 명품 브랜드 에르메스의 VVIP라는 소문이 불거진 것이다.

이 말에 김주하는 “홈쇼핑에서 자주 사는데 에르메스도 입는다”고 말했고 오은영도 “에르메스를 사기도 한다”고 말했다.

이어 오은영은 자신의 주변을 둘러보며 “자식은 그저 미안한 마음밖에 없다. 이 아이에게 뭘 정리할 수 있겠냐“라며 ”아이에게 마음을 정리한다는 건 엄두가 안 나더라. 부모들이 얼마나 가슴 아파하고 미안해할까. 이 분들을 위해서 내가 할 수 있는 게 무엇일까 생각하게 하는 중요한 계기가 됐다”고 털어놨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