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26.26 17.23 (-0.57%)
코스닥 923.48 2.72 (-0.29%)

[카드뉴스]2021년 1월 셋째 주 ‘별자리 운세’

  • 등록 2021-01-17 오전 12:07:00

    수정 2021-01-17 오전 12:07:00

[이데일리 그래픽 최민아 기자] 2021년 1월 셋째 주 별자리 운세입니다.

△물병자리: 백 마디 말보다 한 가지 행동이 필요한 시기에요. 머리로 고민하지 말고 직접 몸으로 부딪히세요. 가만히 있으면 아무 것도 이룰 수가 없어요. 골치 아픈 일이라도 피하거나 도망 다니지 마세요. 한번은 부딪혀봐야 그 해결책을 찾을 수 있어요.

△물고기자리 : 혼자서 시간 보내지 말고 다른 사람들과 함께 어울리세요. 주위 사람들이 당신에게 행운을 가져다 줄 거에요. 다양한 모임에서 많은 사람들을 만나보는 게 좋아요. 당신의 친구와 인맥이 나중에 큰 힘이 될 수도 있으니까요.

△양자리: 이번 주는 새로운 각오와 마음가짐이 필요한 시기에요. 게으름을 피우거나 나태한 모습을 보이지 마세요. 딴 짓을 하거나 엉뚱한 곳에 시간을 낭비하지도 마시고요. 새로운 일이나 계획에 도전해 보는 것도 좋아요. 머리로 고민만 하지 말고 직접 행동으로 옮겨보세요. 자신의 미래는 자신이 만들어가는 것이니까요.

△황소자리: 이번 주는 마음의 여유가 필요한 시기에요. 매사에 서두르지 말고 한 박자 쉬어가세요. 서두르다 보면 될 일이 어긋날 수도 있어요. 특히 다른 사람의 말에 즉흥적으로 반응하지 마세요. 기분 상하는 말을 들어도 가볍게 넘기는 게 좋아요.

△쌍둥이자리: 기대하지 않은 행운이 당신을 찾아오는 시기에요. 뜻밖의 귀인을 만나거나 도움을 받을 수 있어요. 특히 애정운이 좋으니 짝이 없는 분들은 기대해 보셔도 좋아요. 당신이 기다려온 바로 그 사람을 만날 수 있을 거에요.

△게자리: 이번 주는 부드럽고 유연한 처신이 필요한 시기에요. 원칙을 지키는 것도 좋지만 이것 저것 너무 따지지 마세요. 특히 다른 사람들과의 시비나 언쟁은 피하는 것이 좋아요. 자신의 주장만 고집하지 말고, 적당히 양보하고 타협하세요.

△사자자리: 과감한 결단과 새로운 변화가 필요한 시기에요. 현실에 안주하지 말고 새로운 도전에 나서 보세요. 당신의 부족한 점이나 실력을 키워보는 것도 좋아요. 거창하지 않아도 좋으니 작은 변화라도 시도해 보세요. 작은 노력과 실천이 나중에 큰 성과로 이어질 수 있어요.

△처녀자리: 이번 주는 자신의 생각이나 주관을 지키는 게 좋아요. 다른 사람의 말이나 주위의 시선에 신경 쓰지 마세요. 남들이 당신의 인생을 대신 살아주는 게 아니잖아요. 다른 사람들 눈치보지 말고 당신의 소신대로 하세요. 그래야 좀 더 좋은 결과를 기대할 수 있어요.

△천칭자리: 이번 주는 사람을 잘 가려서 만나는 것이 좋아요. 자칫 골치 아픈 사람이나 피곤한 사람과 엮일 수 있어요. 주위의 평이 좋지 않거나 꺼림칙한 사람은 멀리 하세요. 인맥이 넓다고 무조건 좋은 것만은 아니니까요.

△전갈자리: 과거의 일이나 떠난 사람에게 미련을 갖지 마세요. 자칫 지난 일들이 당신의 발목을 잡을 수 있어요. 이제부터는 당신의 현재와 미래만 생각하세요. 모든 것을 훌훌 털고 앞으로 가는 게 좋아요.

△사수자리: 하고 싶은 말이 있어도 조금 참아야 하는 시기에요. 불평, 불만이 있어도 속으로 삼키도록 하세요. 특히 사람들이 많은 곳에서 말을 삼가는 게 좋아요. 낮 말은 새가 듣고, 밤 말은 쥐가 들을 수 있어요.

△염소자리: 주변 분위기에 흔들리지 말고 자신의 자리를 지키세요. 운의 변화가 많은 시기이니 조용히 지켜보는 것이 좋아요. 특히 사람들 앞에 나서거나 아는 척을 하지 마세요. 괜히 나섰다가 본전도 못 찾을 수 있어요. 가만히 있으면 중간은 할 수 있잖아요.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