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4차 사전청약에 13만명 몰려...대방 신혼희망타운 67대 1

3기 신도시선 고양 창릉 가장 인기...36.6대 1
올 1분기 남양주 왕숙·인천 계양 등 1.5만가구 사전청약
  • 등록 2022-01-24 오전 6:00:00

    수정 2022-01-24 오후 9:11:01

[이데일리 박종화 기자] 공공분양주택·신혼희망타운 4차 사전청약(본 청약보다 2~3년 앞서 분양하는 것)에 13만명 넘는 사람이 몰렸다. 서울에서 유일하게 사전청약에 나온 ‘대방 신혼희망타운’에는 7000여명이 청약에 도전했다.

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21일 평균 경쟁률 10.0대 1로 4차 사전청약 접수를 마감했다. 1만3552가구를 공급하는 데 13만5907명이 몰렸다. 지금까지 진행한 사전청약 중 신청 인원이 가장 많다. 유형별 경쟁률은 일반 공공분양주택이 17.3대 1, 신혼희망타운은 3.5대 1이다.

가장 경쟁률이 높았던 지구는 115가구를 공급한 서울 대방 신혼희망타운이다. 7693명이 청약을 신청하면서 경쟁률이 66.9대 1까지 올랐다. 대방 신혼희망타운은 서울에선 처음으로 공급되는 사전청약 물량이어서 청약자들 관심을 끌었다.

신혼희망타운을 제외한 일반 공공주택지구에선 고양 창릉지구 경쟁률(36.6대 1)이 제일 높았다. 이어 남양주 왕숙지구(19.7대 1)와 고양 장항지구(17.4대 1), 부천 대장지구(16.5대 1) 순으로 청약 열기가 뜨거웠다. 개별 주택형으론 창릉지구 S5 블록 전용면적 84㎡형(165.7대 1)에서 청약 경쟁이 가장 치열했다.
4차 사전청약 결과. (자료=국토교통부)
4차 사전청약 당첨자는 다음 달 17일 발표한다.

국토부는 1분기 1만5300가구 등 올해 총 7만가구를 사전청약 방식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3기 신도시 가운데는 남양주 왕숙지구와 인천 계양지구 등이 1분기 사전청약에 다시 나온다. 4분기엔 서울 내 도심 공공주택 복합사업(공공 주도로 도심 역세권·저층 주거지·준공업 지역을 고밀 개발해 공공주택을 공급하는 사업) 사업지 4000가구도 사전청약을 받는다.
2022년 사전청약 일정. (자료=국토교통부)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