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박하선, 발달장애 오케스트라 위해 1천만원 기부[공식]

  • 등록 2022-05-27 오전 10:46:54

    수정 2022-05-27 오전 10:46:54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 배우 박하선이 따뜻한 나눔을 실천했다.

하트-하트재단(회장 오지철)은 27일 “박하선이 발달장애인으로 구성된 하트하트오케스트라를 위해 1000만원을 후원했다”고 전했다.

2006년 창단된 하트하트오케스트라는 단원 전원이 발달장애인으로 구성돼 있다. 지난 16년간 예술의전당, 뉴욕 카네기홀, 워싱턴DC 존F.케네디센터 공연 등 1000여회의 공연활동을 통해 장애인식개선 및 장애인의 사회통합에 기여해왔다. 최근 코로나19로 공연 기회가 줄어들어 무대에 서는 기회가 줄어든 이들에게 지속적인 음악 교육과 지원이 필요한 실정이었다.

박하선은 2010년부터 하트-하트재단 홍보대사로 위촉돼 결식아동, 장애인 및 독거노인 봉사활동, 장애인식개선 강연자 활동, 나눔캠페인 등에 참여해 오고 있다.박하선은 “장애를 딛고 희망을 전달하는 단원들의 연주를 보면서 따뜻한 감동을 받아 그 분들의 활동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