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지선, 택시기사 폭행.. 벌금형 '그는 누구?'

  • 등록 2019-05-24 오전 8:35:28

    수정 2019-05-24 오전 8:35:28

한지성, 택시기사 폭행 논란.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택시기사를 폭행해 벌금형을 선고 받은 배우가 한지선으로 밝혀진 가운데 그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한지선은 1994년 생으로 한양대학교 연극영화과를 졸업했다.

그는 드라마 ‘운동화를 신은 부부’에서 단역으로 출연한 것을 시작으로 지난2017년 JTBC 드라마 ‘맨투맨’을 통해 정식 데뷔했다.

이후 한지선은 ‘흑기사’, ‘킬미힐미’, ‘88번지’, ‘화유기’ 등에 출연했다. 현재는 SBS TV ‘초면에 사랑합니다’에 출연 중인데, 작품 하차 여부에 대해서는 아직 밝히지 않았다.

앞서 23일 채널A는 한지선이 지난해 9월 택시기사를 폭행하고 파출소에서 행패를 부렸다고 보도했다.

당시 한지선은 서울시 강남구의 한 영화관 앞에 멈춰선 택시에 올라타 택시기사 A씨(61)의 뺨과, 보온병으로 머리 등을 폭행했다. 당시 만취 상태였던 한지선은 자신이 원하는 곳으로 가지 않는다며 행패를 부린 것으로 알려졌다.

한지선은 A씨에게 욕설과 폭행을 한 것도 모자라 놀라 차에서 내린 뒷 좌석 승객을 밀치고 팔을 할퀴었으며, 자신을 연행한 경찰관의 뺨을 수차례 때린 혐의도 받았다.

한지선은 폭행에 공무집행방해 혐의까지 더해져 벌금 500만 원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받았다.

소속사는 “한지선은 사건 경위를 떠나 어떠한 변명의 여지 없이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고 뉘우치며 깊게 반성하고 있다”라며 “다시는 사회에 물의를 일으키지 않도록 모든 언행을 조심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회사 역시 소속 배우를 철저하게 관리하지 못한 점을 인정하고, 책임에 통감한다”라며 “내부적으로 개선을 위해 모든 임직원이 노력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텐트가 필요 없는 서울캠핑장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