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롯데온, 친환경 브랜드 프로젝트 '이로온' 개시

  • 등록 2022-02-21 오전 6:00:00

    수정 2022-02-21 오전 6:00:00

[이데일리 정병묵 기자] 롯데온은 이번 달부터 친환경 브랜드 발굴 및 알리기 프로젝트 ‘이로온 브랜드’를 시작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로온’는 비건, 재활용 등 지구에 이로운 경영활동을 펼치는 브랜드를 찾아 가치를 고객에게 알리고 관련 상품의 소비 활성화를 돕기 위해 진행하는 프로젝트다.

200년 후의 지구를 생각한다는 의미와 함께 물의 날, 지구의 날 등이 각각 3월 22일, 4월 22일에 있다는 점에 착안해 매월 22일에 진행하게 됐다. 선정된 친환경 브랜드와 함께 온·오프라인 전시회 및 기획전 등을 개최할 예정으로, 특히 롯데월드타워 1층에는 특별 전시장을 마련해 고객이 상품을 직접 경험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한다.

첫 번째 ‘이로온’ 브랜드는 폐방화복 재활용 업체 ‘119레오’를 선정했다. ‘119레오’는 내구연한이 지난 소방복과 장비를 재활용해 가방, 지갑 등 패션 상품을 제작해 판매하며, 판매 수익의 절반은 암 투병 중인 소방관에게 기부하는 브랜드다. 롯데온은 이번 달 22일부터 다음 달 13일까지 ‘119레오’ 브랜드의 철학이 담긴 상품을 판매하는 기획전 및 전시회, 방문 후기 이벤트를 진행한다.

폐방화복을 재활용해 만든 ‘REO831 쓰리웨이백’을 13만5000원에, 소방 호스를 재활용해 만든 ‘소방호스 필통’을 2만3400원에 판매하며, 소방복의 부품을 활용한 ‘카라비너 팔찌(1+1)’를 1만7100원에 한정 수량으로 판매한다. 22일 오후 2시에는 롯데온의 온라이브 채널에서 라이브방송을 진행해 전시 현장을 생생하게 전달한다.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 1층에서는 ‘가치 소비 확산’을 주제로 전시를 진행한다. 전시기간 동안에는 작품과 함께 ‘119레오’의 다양한 상품과 활동을 선보인다. 상품은 현장에서 바로 구매할 수 있으며, 롯데온을 통해서도 구매해 현장에서 상품을 받아갈 수 있도록 했다.

김은수 롯데온 온사이트마케팅 팀장은 “가치 소비, 착한 소비 트렌드에 맞춰 판매 증진보다는 어떻게 하면 브랜드가 지닌 친환경 가치를 더 잘 전달할 수 있을지에 집중해 이번에 대대적인 프로젝트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