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서울시, MZ세대 1인 가구에 '착한 먹거리 꾸러미' 지원

청년 300명 먹거리 꾸러미 첫 지원
식생활 역량강화, 사회 관계망 형성 프로그램 운영
  • 등록 2021-10-25 오전 6:00:00

    수정 2021-10-25 오전 6:00:00

[이데일리 양지윤 기자] 서울시는 1인 가구 청년세대의 먹거리 지원과 식생활 역량 강화를 위해 오는 29일부터 12월 말까지 6회에 걸쳐 1인 가구 청년 총 300명 대상으로 ‘착한 먹거리 지원’ 사업을 실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서울시-CJ제일제당-청년센터 은평 오랑이 함께 민관협력체계를 구축해 지원한다.

착한 먹거리 꾸러미는 CJ제일제당에서 기부한 햇반, 볶음밥, 떡갈비 등 가공식품과 지정기탁금으로 구매한 지역 전통시장의 제철 못난이 농산물 등 식자재를 새활용해 구성된 꾸러미다.

시는 꾸러미를 활용한 레서피와 식생활 교육 자료를 개발하고, 유밥상 프로그램 등을 통해 1인 가구의 식생활 역량강화와 건강한 사회적 관계망 형성을 지원한다.

또 오는 25일부터 29일까지 메타버스에서 ‘서울 먹거리문화축제’를 개최한다. 행사 기간동안 ‘1인 가구 청년들의 착한 먹거리 이야기’ 토크쇼도 개최한다.

박유미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식자재 새활용을 통해 먹거리 기부, 나눔과 식생활역량 강화 교육이 이뤄지는 1인가구 먹거리지원사업으로 먹거리의 가치적 소비 실천이 확산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