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이해' 유연석, 문가영에 직진…금새록·정가람 어쩌나

  • 등록 2023-01-25 오전 9:29:04

    수정 2023-01-25 오전 9:29:04

‘사랑의 이해’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잠시 꺼졌던 유연석, 문가영 관계에 불씨가 당겨진다.

25일 방송되는 JTBC 수목드라마 ‘사랑의 이해’(극본 이서현, 이현정, 연출 조영민, 제작 SLL) 11회에서는 아이스하키장 데이트를 기점으로 급변하는 하상수(유연석 분), 안수영(문가영 분)의 마음이 그려진다.

지난 방송에서는 하상수와 안수영이 아이스하키장에서 둘만의 시간을 보냈다. 주변 상황, 걱정은 모두 던진 채 안수영은 행복하게 웃으며 그 시간을 만끽했고 이를 바라보던 하상수는 단념하지 못한 사랑을 인정하고 그녀에게 입을 맞췄다. 그녀를 향한 마음을 억누르기 위해 노력했지만 돌고 돌아 제자리였던 것.

이를 기점으로 하상수와 안수영의 관계는 변화의 조짐을 보이기 시작할 예정이다. 특히 자신의 진심을 마주하고 인정한 하상수는 거침없이 안수영을 향해 직진한다. 쐐기를 박듯 안수영에게 ‘좋아한다’고 말하며 그녀가 그토록 원했던 확신을 주기 위해 노력한다.

그러나 하상수와 안수영은 각자 연인이 있는 상황이다. 게다가 박미경(금새록 분)은 하상수와 안수영의 과거사부터 현재 관계를 지켜보고 있고 정종현(정가람 분) 역시 안수영 곁에 머무르고자 고군분투 하고 있다.

이에 안수영은 하상수와 둘만의 대화를 나누며 사랑과 현실 사이에서 점차 마음의 갈피를 잡아갈 예정이다. 서로를 향한 진심을 내비친 두 남녀의 관계가 어떤 방향으로 흘러갈지 앞으로의 전개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아이스하키장에서의 시간이 불어올 후폭풍을 확인할 수 있는 JTBC 수목드라마 ‘사랑의 이해’ 11회는 25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