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스마일 퀸’ 김하늘, 다음 달 은퇴…“제2의 인생도 응원 부탁드린다”

  • 등록 2021-10-18 오전 9:47:42

    수정 2021-10-18 오전 9:47:42

김하늘. (사진=리한스포츠)
[이데일리 스타in 임정우 기자] ‘스마일 퀸’ 김하늘(33)이 다음 달 15년간의 선수 생활을 마무리한다.

김하늘의 매니지먼트사 리한스포츠(대표 이한나)는 18일 “김하늘이 다음 달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대회를 끝으로 은퇴한다”고 밝혔다. 김하늘의 은퇴 대회는 아직 확정되지는 않았다. 21일 개막하는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 노부타그룹 마스터즈GC 레이디스 대회가 김하늘의 일본 투어 은퇴 무대다.

2006년 KLPGA에 입회한 김하늘은 2007년 KLPGA투어 신인왕에 올랐고, 2011년과 2012년 2년 연속 상금왕을 차지했다. KLPGA투어에서 통산 8승을 거둔 뒤 일본으로 건너가 6승을 올렸다.

김하늘은 뛰어난 경기력과 함께 밝은 표정으로 경기를 치러 ‘스마일 퀸’이라는 별명으로 팬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1988년생인 김하늘은 박인비, 이보미, 이정은, 그리고 최나연 등 ‘용띠 그룹’ 중 처음으로 은퇴한다.

김하늘은 리한스포츠를 통해 “초등학교 5학년 때 골프클럽을 잡은 뒤, 6년간 주니어 생활과 15년간 정규투어 무대를 통해 선수로서, 그리고 한 사람으로서 성장하고 발전할 수 있었다. 8년간 KLPGA, 7년간 JLPGA 투어 무대에서 이루었던 신인왕, 상금왕, 그리고 14번의 짜릿한 우승 순간은 영원히 잊지 못할 기억으로 남을 것”이라며 “한결같이 저를 응원해 주시고 사랑해 주신 모든 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 저의 제2의 인생도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