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15.06 26.42 (+0.88%)
코스닥 990.54 7.11 (+0.72%)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제주에 최근접한 태풍 '찬투'…현재 상황은?

  • 등록 2021-09-17 오전 7:14:30

    수정 2021-09-17 오전 8:13:10

[이데일리 김민정 기자] 제14호 태풍 ‘찬투’의 직접 영향권에 든 제주와 남부지방에는 많은 비가 예상된다.

17일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찬투는 이날 오전 6시 기준 서귀포 남남동쪽 약 60km 부근 해상을 지났다. 중심기압은 980hPa, 최대풍속은 초속 29m, 강도는 ‘중’을 유지 중이다.

한라산에는 이날 새벽 0시 이후 160mm 넘는 비가 쏟아지고 있고, 제주 시내에서도 시간당 50~70mm에 달하는 집중호우가 기록되는 등 제주 해안에도 100mm 넘는 강수량을 기록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기상청은 “제주 북부지역에 강한 비가 쏟아지고 있다”며 “출근 시간 하천 주변에서 급류에 휩쓸리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태풍의 직접 영향권에 접어든 제주에는 도로와 밭이 침수되고, 나무와 가로등이 쓰러지는 등 곳곳에서 피해도 잇따르고 있다.

지난 13일부터 지금까지 50여 건의 피해 신고가 접수됐다.

제주도는 비상근무를 2단계로 올려 24시간 대비 태세에 들어갔고 이날 제주의 모든 유치원과 학교는 원격 수업을 하게 된다.

그 밖의 남부지방과 충청권, 경기 남부, 강원도에도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대부분 지역엔 오후 중 비가 그치겠으나 충북과 경북 북부, 경상권 동해안은 밤까지, 강원 영동은 18일 오전까지 이어지는 곳이 있겠다.

이날 예상 강수량은 △ 제주도 50~100㎜(많은 곳 150㎜ 이상) △ 경남권 해안 30~80㎜(많은 곳 120㎜ 이상) △ 강원 영서 중·남부, 충청권, 남부지방, 울릉도·독도, 강원 영동 10~60㎜(많은 곳 충청권·경북 80㎜ 이상) △ 경기 남부 5~20㎜다.
태풍 ‘찬투’ (사진=기상청 홈페이지)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