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 1년 전부터 이상"…아이유 청각 문제 고백

단독 콘서트 개최한 아이유…"귀에 약간 문제있다"
  • 등록 2022-09-19 오후 12:25:20

    수정 2022-09-19 오후 12:25:20

[이데일리 이선영 기자] 가수 아이유가 귀에 문제가 있다는 사실을 고백했다.

아이유는 18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 잠실종합운동장 올림픽주경기장에서 진행된 단독 콘서트 ‘The Golden Hour:오렌지 태양 아래’에서 무대를 마친 뒤 “사실 오늘 공연은 솔직히 조금 어려웠다”고 운을 뗐다.

그는 “제가 사실 귀에 약간의 문제가 있어서 조마조마한 마음으로 이번 공연을 준비했다. 청력에 문제가 있는 건 아닌데 한 1년 전부터 귀를 제가 잘 컨트롤할 수 없는 상황이 이어졌다”고 이야기했다.

(사진=이담 엔터테인먼트)
아이유는 “오늘 공연은 솔직히 어려웠다. 보통 첫 공연이 어렵고 마지막 공연에서는 긴장도 풀리는데 어제 공연 말미부터 귀가 안 좋아졌다. 어젯밤부터 오늘 리허설까지 지옥처럼 보냈다”고 고백하면서 “항상 하는 말이지만 오늘 공연은 여러분이 다 하신 것”이라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한편, 아이유의 단독 콘서트 ‘The Golden Hour : 오렌지 태양 아래’는 지난 2019년 ‘Love, Poem’ 이후 코로나19 여파로 약 3년 만에 개최됐다. 또한 한국 여자 가수 최초로 잠실종합운동장 올림픽주경기장에서 여는 콘서트라는 점에서 의미가 깊었다. 이번 공연은 데뷔 14주년을 맞은 아이유의 데뷔 기념일에 맞춰 9월 17일과 18일에 진행됐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