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글즈3' 측 "신혼여행 19금 편성, 달달 케미 그대로 담길 것"

  • 등록 2022-08-11 오후 2:20:29

    수정 2022-08-11 오후 2:20:29

(사진=ENA·MBN ‘돌싱글즈3’)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돌싱글즈3’가 오는 14일 방송을 이례적으로 19금 편성한다.

11일 ENAxMBN ‘돌싱글즈3’ 제작진은 공식입장을 통해 “최종 선택 직후 신혼여행을 떠나게 된 두 커플이 더할 나위 없이 솔직한 모습을 보여준다”며 “오롯이 서로에게 집중하는 신혼여행의 달달함을 담기 위해 ‘19세 이상 관람가’로 시청 등급을 조정했으며 신혼여행 후 동거에 들어간 두 커플의 달달한 케미와 현실 고민에 대한 부분도 추후 있는 그대로 담길 것”이라고 밝혔다.

오는 14일 방송될 ‘돌싱글즈3’에선 이혜영이 이소라X최동환의 커플 성사 불발에 진한 아쉬움을 토로하며, 스페셜 방송을 향한 ‘큰 그림’을 계획한다. ‘돌싱 빌리지’에서의 합숙과 최종 선택을 마무리한 뒤, 커플로 맺어진 한정민♥조예영과 유현철♥변혜진이 두 번째 신혼여행과 동거에 돌입하는 ‘2라운드’를 흥미진진하게 펼칠 예정이다.

먼저 두 커플의 신혼여행 현장이 공개되기에 앞서, 4MC는 눈물 없이 볼 수 없었던 이소라-최동환의 선택 결과에 대해 언급하며 강렬한 여운을 호소한다. 이중 이혜영은 “개인적으로 ‘돌싱글즈3’ 스페셜 방송에서 두 사람이 다시 만나, 사랑이 다시 싹텄으면 좋겠다”는 진심 어린 바람을 드러낸다. 이에 4MC는 제작진에게 “스페셜 방송 때 많은 준비를 부탁한다”며, 두 사람의 재회 성사를 위한 아이디어를 내는 등 여전한 ‘과몰입’으로 웃음을 안긴다.

그런가 하면 4MC는 ‘두 번째 신혼여행’을 떠난 한정민♥조예영, 유현철♥변혜진 커플의 이야기가 ‘19세 이상 시청가’로 편성됐다는 소식을 듣고 격한 반응을 보인다. 이혜영은 “‘19금’에 맞춰서 멘트를 마음대로 해도 되느냐”고 묻고, 이지혜는 “괜찮을까 모르겠지만, 자신 있다”며 유부녀의 위엄을 드러낸다. ‘끝판왕’ 유세윤 또한 “몸이 근질근질했다”며 ‘유세윤의 시간’을 예고한 가운데, 말 그대로 후끈 달아오른 신혼여행 현장에 초미의 관심이 모인다.

한편 ‘돌싱글즈3’은 돌싱남녀들의 최종 선택이 펼쳐진 지난 7회 방송에서 5.3%(닐슨코리아 유료방송가구 2부 기준)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또 한 번 경신하며 파죽지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재혼을 꿈꾸며 돌싱 빌리지를 찾아온 돌싱남녀들의 후진 없는 로맨스와 현실적인 동거를 그리는 마라맛 연애 버라이어티 ENAxMBN ‘돌싱글즈3’ 8회는 14일(일) 밤 10시 방송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