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국가대표', '친구' 넘어 韓 영화 역대 흥행 8위 등극

  • 등록 2009-10-05 오후 2:20:35

    수정 2009-10-05 오후 2:21:36

▲ 영화 '국가대표'

[이데일리 SPN 김은구기자] 영화 ‘국가대표’(감독 김용화, 제작 KM컬쳐)가 마침내 ‘친구’를 넘었다.

제작사에 따르면 ‘국가대표’는 4일까지 누적관객수 828만4298명을 기록했다.

이에 따라 ‘국가대표’는 지난 2001년 개봉돼 818만 관객을 끌어 모은 ‘친구’를 제치고 한국영화 역대 흥행순위 8위에 올랐다.

뿐만 아니라 ‘국가대표’는 역대 흥행순위 7위인 ‘과속스캔들’(830만명), 6위 ‘디 워’(842만명)도 사정권 안에 두게 됐다.

스키점프 한국 국가대표팀의 실화를 모티브로 제작된 ‘국가대표’는 지난 7월29일 개봉, 실제 국가대표 선수들의 선전과 새로운 버전인 ‘완결판-못다한 이야기’가 호평을 얻으면서 꾸준히 관객수를 늘려가고 있다.


▶ 관련기사 ◀
☞'국가대표', 800만 관객 돌파…韓 영화 역대 흥행 9위
☞하정우, '국가대표' 공식 카페서 팬들에게 감사 인사
☞'국가대표' 730만 돌파…'화려한 휴가' 제치고 흥행 10위 등극
☞‘국가대표’ 7분 추가 완결판, 10일부터 상영
☞'국가대표' 롱런 호기, 춘사영화제 6관왕·韓 스키점프 金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