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챗GPT’ 신드롬, 솔트룩스·루닛 주목-하이투자

이상헌 “AI 비즈니스 모델 활성화 전망”
  • 등록 2023-01-25 오전 7:58:04

    수정 2023-01-25 오전 7:58:04

[이데일리 최훈길 기자] 미국에서 오픈 인공지능(AI) ‘챗GPT’가 화제를 모이고 있는 가운데, AI 비즈니스 관련 주식이 수혜주가 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이상헌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25일 ‘챗GPT, AI시대의 게임체인저’ 보고서에서 AI 기반 비즈니스 모델 관련주로 솔트룩스(304100)루닛(328130)을 꼽으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 연구원은 “챗GPT로 AI 기반 비즈니스 모델이 활성화될듯하다”며 “챗GPT가 다양한 산업과 분야에서 혁신을 가속화하면서 AI시대의 게임체인저가 될 수 있는지를 향후 주목해야 할 것”이라고 전했다.

(사진=솔트룩스, 하이투자증권)


앞서 세계 최대 인공지능(AI) 연구소 ‘오픈 AI’는 작년 12월 초 AI챗봇 ‘챗GPT’를 공개했다. 챗GPT는 ‘GPT-3.5’라는 대규모 AI 언어 모델을 기반으로 한 대화형 AI 서비스다. 영어가 아닌 한글로도 대화할 수 있다. 챗GPT를 공개한 오픈AI는 올해 업그레이드 버전인 GPT-4를 출시할 예정이다.

이 연구원은 “챗GPT를 통해 일방적인 명령 위주가 아닌 교감하는 대화가 가능한 AI 서비스의 상용화가 가능할 것”이라며 “무엇보다 챗GPT는 비교적 손쉽게 기존 서비스 모델과 결합할 수 있기 때문에 수익 창출 뿐만아니라 대중화에 한 발 더 다가설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 연구원은 “향후MS 빙(Bing) 검색엔진에 챗GPT가 결합된 제품을 출시할 예정”이라며 “이에 따라 인터넷 검색 시 사용자 질문에 더 완전한 답변을 제공해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이는 곧 검색 서비스의 대명사인 구글에게 물어보는 구글링(Googling) 시대에서 대화형 AI로 챗GPT에게 물어보는 챗지피팅(ChatGPTing) 시대로 전환하는 변곡점이 될 수도 있을 것”이라며 “챗GPT를 기반으로 향후 AI와 결합한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등이 다양한 분야에서 출현하면서 AI 성장을 이끌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