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77.52 5.86 (+0.18%)
코스닥 1,025.71 3.49 (+0.34%)

'아내의 맛' 측 "함소원·진화 결별로 하차? 들은 바 없다" [공식]

  • 등록 2021-02-24 오후 7:17:20

    수정 2021-02-24 오후 7:17:20

함소원 진화(사진=SNS)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방송인 함소원, 진화가 결별하며 ‘아내의 맛’을 하차한다는 의혹이 불거졌다.

24일 TV조선 ‘아내의 맛’ 측 관계자는 함소원, 진화의 결별설에 대해 “개인사라 알 수 없다”라고 전했다. 결별로 인해 ‘아내의 맛’을 하차한다는 것에 대해서는 “들은 바 없다”고 설명했다.

앞서 스포츠조선은 측근의 말을 빌려 최근 함소원, 진화의 관계가 급속도로 안좋아지며 결별을 택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진화가 결별을 결정하고 최근 출국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시어머니가 이들의 사이를 다시 원만하게 만들어주기 위해 노력했지만 소용이 없었다”는 측근의 말을 덧붙였다.

한편 함소원, 진화는 18살 나이차를 극복하고 지난 2018년 결혼했다. 결혼 후 가족들과 함께 국내에서 방송 활동을 하며 인지도를 쌓았다. 현재 ‘아내의 맛’에 출연 중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