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360.81 5.76 (+0.24%)
코스닥 807.98 4.72 (-0.58%)

청량리 전통시장 대형화재, 2단계 발령…'재난문자' 발송

  • 등록 2020-09-21 오전 6:56:54

    수정 2020-09-21 오전 7:14:26

[이데일리 김소정 기자] 21일 오전 4시30분께 서울 동대문구 제기동 청량리 청과물시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청량리 전통시장 화재 관련 재난문자
소방당국은 이날 오전 5시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대응 2단계는 인접한 5∼6곳의 소방서에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하는 경보령이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인명피해는 확인되지 않았다. 시장 관계자들은 대피했고, 점포 10여개와 각 점포에 있는 과일 보관용 냉동창고들이 불에 탔다.

청량리 청과물시장 (사진=이데일리)
화재는 냉동창고쪽에서 시작된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은 헬기를 곧 투입할 예정이다.

이날 서울시는 ‘청량리 전통시장 대형화재발생, 출근길 교통혼잡이 우려되니 차량우회 및 대중교통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라는 내용의 긴급재난문자를 강북구, 도봉구, 동대문구, 성북구, 중랑구민들에게 발송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