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車관제서비스기업 ‘유비퍼스트대원’과 파트너십 강화

다양한 운행 조건 데이터 추가 확보와 타이어 센서 기술 강화 등 시행
  • 등록 2022-05-17 오전 8:59:52

    수정 2022-05-17 오전 8:59:52

[이데일리 신민준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161390)가 차량관제 서비스 기업 유비퍼스트대원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강화한다.

트럭버스 전문 매장 TBX. (사진=한국타이어)
유비퍼스트대원은 가입 차량 10만 대 규모의 텔레매틱스 서비스 유비칸(UbiKhan)을 운영하고 있는 국내 차량관제 서비스 기업이다. 텔레매틱스 서비스는 무선통신과 위성위치확인시스템(GPS) 기술이 결합된 차세대 차량 무선인터넷 서비스다. 텔레매틱스 서비스는 차량의 상태와 고장 여부, 위치, 작업 등의 정보를 무선통신으로 사용·관리자에게 제공하는 서비스 유형이다.

한국타이어와 유비퍼스트대원은 지난 2020년부터 2년간의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차량과 타이어 관제서비스 테스트를 진행해 상용차 주행 정보 데이터를 분석하고 빅데이터 기반 타이어 관리 솔루션 개발을 시행해왔다.

타이어 관제서비스란 타이어에 센서를 부착하는 등 타이어 상태에 대한 실시간 모니터링과 차량 운행 데이터를 관제 시스템과 연계하여 종합 분석하는 시스템이다. 세부적인 운전습관 분석을 바탕으로 운전자에게 유류비 및 소모품 등 비용 절감 솔루션 제공이 가능하다.

이를 통해 지역별 차량 주행 데이터를 분석하고 주행 노선별 운행 가혹도와 운전자의 제동 패턴에 따른 타이어 마일리지 예측 모델을 구축하는 등 총 소유비용(TCO) 관점의 차량과 타이어 관리 개선 솔루션을 도출할 수 있다.

특히 양사는 국내 전세버스업체와 2020년 하반기부터 지난해까지 진행한 상용차 타이어 관제서비스 테스트를 통해 실차 주행 데이터 분석했고 잦은 제동, 공회전 등의 운행 습관이 연비와 타이어 수명에 끼치는 영향을 수치화했다. 또한 운전습관 개선과 타이어 공기압 관리가 연비 절감과 타이어 수명연장에 도움이 된다는 것을 정량화해 분석하기도 했다.

이번 전략적 파트너십 강화로 한국타이어와 유비퍼스트대원은 다양한 운행 조건의 버스 업체로 테스트를 확대하고 더 정교한 타이어 마일리지 예측 모델을 구축하는 등 차별화된 관제서비스 모델을 단계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한국타이어는 텔레매틱스 주행 데이터뿐만 아니라 타이어 센서를 통해 수집된 데이터를 바탕으로 연비 향상, 안전운전을 위한 각종 알림 등 상용차 고객을 위한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해 시장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국내 교체용 트럭·버스용 타이어 시장점유율 1위를 달리고 있다. 특히 트럭버스 전문 매장 TBX(Truck Bus Express)를 통해 상용차 고객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지난 2020년에는 TBX 멤버십 앱을 론칭하며 타이어 구매부터 사후 지원까지 원스톱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포인트 적립과 사용, 무이자 할부, 무상보증 서비스 등을 지원하고 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