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11번가, ‘농어민 돕기 캠페인’으로 신선식품 21억원 어치 판매

멍게 40배, 전복 5배, 바다장어 13배 매출액 늘어
50~60대가 구매 주도, 결제 금액도 3.2배 증가
농어민 응원 봇물, 전복 산소 포장 등으로 만족도도 ↑
  • 등록 2020-04-08 오전 8:36:04

    수정 2020-04-08 오전 8:36:04

11번가가 내놓은 농어민 돕기 상품들(사진=11번가)
[이데일리 김무연 기자] 11번가는 지난 2월 말부터 진행하고 있는 ‘농어민돕기 캠페인’에 총 10만2400여 명의 고객이 참여해 21억원 이상의 신선식품을 구매했다고 8일 밝혔다. 농어민돕기 캠페인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생산자들을 소비자와 연결시키기 위해 마련한 행사다.

11번가가 지난 2월 29일부터 4월 5일까지 판매한 멍게(통영), 전복(완도), 바다장어(통영), 사과(대구경북), 대파(진도)의 거래 추이를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해양수산부와 함께 판매한 멍게는 전년 같은 기간에 팔린 멍게 보다 40배 이상 많은 5억4000만원어치가 판매됐다. 전복은 5배 늘어난 많은 2억7000만원 어치가 팔렸다. 멍게와 전복을 구매한 결제 회원수도 3만명이 넘어 지난해 같은 기간 동일 품목 구매 고객보다 20배 가까이 급증했다.

‘농어민돕기’ 사과 또한 같은 기간 300톤이 넘게 팔렸다. 3만3000여명의 고객들이 지난해 같은 기간에 팔린 사과 보다 2배 많은 7억5000만원 어치 이상 구매했다. 바다장어는 전년보다 13배 많은 4억원 이상, 대파는 40배 많은 1억7000만원 어치가 판매했다.

농어민돕기 신선식품은 주로 50~60대들이 구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농어민돕기’ 제품을 산 50~60대 고객수는 지난해 같은 기간 해당품목을 구매한 동일 연령대 고객보다 4배 많았다. 결제한 금액 또한 3.2배 증가했다.

상품에 대한 만족도도 높아졌다. ‘농어민돕기’ 상품들에 매겨진 구매만족도 점수는 평균 4.5점 이상(5점 만점)으로, 산소포장을 해서 배송했던 전복의 경우 4.9점에 달했다. 살아서 배송되도록 산소포장을 한 점이 만족도를 높였단 설명이다. 또한 대파 또한 무료 배송하면서 고객들의 만족도를 끌어올렸다.

상품 구매 후기 또한 늘었다. 멍게의 경우 1만 여건의 리뷰가 달렸다. 맛과 배송에 관한 내용 뿐만 아니라 농어민들에 대한 응원 리뷰도 많았다. “싱싱한 파를 받아 감동받았습니다. 힘든 시기 잘 버티어 좋은 일만 생기세요” “온라인으로 살 수 있음에 감사하네요” “농가랑 다들 같이 힘내요” 등의 글들이 올라왔다.

11번가 신선식품팀 권정웅 상품기획자(MD)는 “’과연 신선하게 배송될까’ ‘조금만 살 건데 배송비가 부담된다’ 등 여러 이유로 신선식품을 구매하기 꺼려했던 고객들이 이번 기회에 전국 각지의 농가에서 배송하는 신선식품에 만족하면서 기존에 매출이 저조했던 상품들도 거래가 급성장했다”고 설명했다.

11번가는 4월에도 ‘농어민돕기’를 위한 활동을 계속하고 있다. 오는 30일까지 ‘같이 사는 가치 소비’ 기획전을 통해 제때 출하되지 못한 현지의 친환경 농산물과 축산물, 화훼농가들의 제품들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할 예정이다.

임현동 11번가 마트 담당은 “’코로나19’ 사태로 수출 및 판로가 막힌 피해 농어민들과 ‘언택트 소비’를 선호하는 고객들을 위해 해양수산부, 농협 및 지자체 등과 서둘러 기획한 온라인 프로모션에 고객들의 호응이 후끈해 깜짝 놀라고 있다”면서 “지역 생산자들에게 온라인 판로를 제공하고 고객에게는 신선한 산지직송 상품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하는 ‘착한 소비’의 선순환을 확대해가겠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