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370.86 12.45 (+0.53%)
코스닥 830.67 6.02 (+0.73%)

'아는 형님' 황신혜 "인천 3대 여신? 나 말고 또 누가?" 발끈

  • 등록 2020-09-25 오후 5:21:11

    수정 2020-09-25 오후 5:21:11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배우 황신혜가 ‘인천 3대 여신’으로 불리는 것에 대해 자신감 넘치는 반응을 보였다.

‘아는 형님’에 출연한 황신혜 전인화(사진=JTBC)
26일 토요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드라마 ‘오! 삼광빌라!’에 출연 중인 배우 황신혜, 전인화가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두 사람은 “과거에도 같은 드라마에 출연한 적이 있다”며 30년 전의 인연을 풀어놓았다. 또한 황신혜는 전인화의 남편 유동근과 연기 호흡을 맞췄던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는데, 이를 듣고 있던 전인화가 귀여운 질투(?)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는 제작진의 전언이다.

두 사람의 예능감 녹화 내내 이어졌다. 황신혜는 본인을 인천의 ‘3대 여신’이라고 표현하는 강호동에게 “나 말고 또 누가 있냐”며 발끈해 웃음을 안겼다. 이에 강호동은 당황하며 “잘 기억이 안 난다“라고 발을 빼고 진땀을 흘렸다. 또한 옆에 있던 전인화 역시 담담한 목소리로 본인의 리즈시절을 넌지시 언급해 웃음을 이어갔다.

또한 이날 황신혜와 전인화는 ‘요즘 가장 눈길이 가는 예쁜 후배’를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황신혜가 ”어떤 후배를 말할까“라며 고민하자, 전인화는 “멀리 있지 않아”라고 너스레를 떨었다는 전언이다.

황신혜와 전인화의 통통 튀는 반전 매력은 9월 26일 토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