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 전북대와 지역 혁신형 창업기업 지원 업무협약

창업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금융·비금융 서비스 지원
  • 등록 2022-05-04 오전 10:29:18

    수정 2022-05-04 오전 10:29:18

[이데일리 김정현 기자] 신용보증기금이 전북대와 ‘창업기업 발굴 및 육성을 위한 산학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신보는 4일 전북대 캠퍼스 본관에서 이같은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양 기관의 상호협력을 통해 지역 혁신형 창업기업을 발굴·육성하고, 지역 창업생태계를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신보는 전북대가 추천한 창업 후 5년 이내의 △전북대 교수·연구원 및 학생 창업기업 △대학기술지주회사 투자기업 △창업보육센터 입주기업 등에 대해 보증·투자·컨설팅 등 다양한 금융·비금융 서비스를 지원할 계획이다.

또, 양 기관은 창업상담회·데모데이 등을 공동 개최해 창업을 활성화하고 전문 인력 교류와 인재 양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윤대희 신보 이사장은 “경제 회복과 청년실업 해결을 위해서는 우수한 인프라를 갖춘 대학 중심의 창업 활성화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신보와 전북대가 청년창업 생태계 조성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