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신한금융, 탄소정보공개프로젝트 ‘플래티넘 클럽’ 편입

2018년 ‘CDP 명예의 전당 골드클럽’ 처음 입성
조용병 회장 “친환경 금융 가속화 위해 노력”
  • 등록 2022-01-26 오전 11:22:41

    수정 2022-01-27 오전 12:24:20

[이데일리 황병서 기자] 신한금융그룹이 26일 ‘탄소정보공개프로젝트(CDP) 한국위원회’가 발표한 ‘CDP Climate Change(기후변화)’에서 국내 금융사 최초로 ‘CDP Korea 명예의 전당 플래티넘 클럽’에 편입됐다고 밝혔다.

신한금융그룹 전경 (사진=신한금융그룹)
CDP는 글로벌 금융투자 기관의 위임을 받아 전 세계 주요 기업을 대상으로 기후변화 이슈 대응과 관련한 정보 공개를 요청하고 이를 토대로 매년 보고서를 발간하는 글로벌 프로젝트다.

글로벌 금융기관의 투자 지침서로 활용되는 CDP는 다우존스 지속가능지수(DJSI), 글로벌 지속가능 100대 기업(Global 100) 등과 더불어 가장 신뢰 받는 글로벌 지속가능성 평가 지표로 꼽힌다.

신한금융은 2018년 ‘CDP 명예의 전당 골드클럽’에 처음 입성했다. 이후 3년 연속 최고 수준의 평가를 받아 지난해 국내 금융사 최초로 ‘CDP 명예의 전당 플래티넘 클럽’에 편입됐다.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은 “신한금융의 탄소중립금융에 대한 진정성을 다시 한번 인정 받았다”며 “자산 포트폴리오의 탄소 배출량 관리 및 고탄소 배출 업종의 저탄소 전환을 위한 지원 등 친환경 금융 가속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