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볼보트럭코리아, 부산신항 사업소 확장 개소…"3300평 규모"

동남권 지역 교통 및 물류 핵심 거점
규모 넓히며 워크베이도 17개 확보
지역경제를 함께 발전시키는 서비스 거점
  • 등록 2021-12-03 오후 1:35:09

    수정 2021-12-03 오후 1:35:09

[이데일리 손의연 기자] 볼보트럭코리아가 지난 2일 ‘볼보트럭 부산신항 사업소’에서 확장 개소식을 가지고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3일 밝혔다.

박강석 볼보트럭코리아 사장(오른쪽 세 번째)가 지난 2일 경남 창원시 진해구에서 진행된 볼보트럭 부산 신항 사업소 확장 개소식에서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경남 창원시 진해구에 위치한 ‘볼보트럭 부산신항 사업소’는 부산 신항만이 태생하던 시기였던 2014년에 처음 문을 열었다.

새단장을 마친 볼보트럭 부산신항 사업소는 기존 2450㎡에서(약 740평)에서 1만 ㎡(약 3300평) 규모로 약 4.5배가량 확장됐다. 트럭을 정비할 수 있는 워크베이 역시 판금 및 도장 시설을 포함해서 10개에서 17개로 늘어났다. 볼보트럭코리아는 볼보트럭 글로벌 규격에 따라 설계된 최신식 시설과 지리적 이점을 바탕으로 부산지역 정비 수요를 책임지는 서비스 거점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서 볼보트럭은 신항 개발에 따른 물류 증대 등 물류 이동의 변화를 한발 먼저 내다보고 고객들의 주요 동선 등을 고려해 사업소 신항 개소를 결정했다. 이후 부산 신항은 동북아 환적 허브항만의 엔진 역할을 수행하며 세계적인 항만으로 자리매김했고 동남권 지역 교통 및 물류 핵심 거점에서 중추적인 역할을 해왔다.

박강석 볼보트럭코리아 대표는 “동남권 지역의 교통 및 물류 거점에서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해 온 부산신항 사업소가 새로운 모습으로 고객들을 맞을 준비를 마쳤다”며 “앞으로도 부산신항 사업소가 고객의 성공을 최우선으로 여기며 지역경제를 함께 발전시키는 서비스 거점으로 자리를 공고히 할 수 있도록 전방위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볼보트럭코리아는 금번에 확장 개소한 부산신항 사업소를 비롯해 전국 31개의 서비스 거점을 구축하며 국내 수입 상용차 업계 최대 서비스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으며, 지속적인 투자로 국내 고객들에게 수준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