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찰, 치안정감 5명 승진 인사…경찰청장 후보군 ‘윤곽’(종합)

경찰청, 치안정감 승진 인사 발표
송정애·윤희근·우철문·김광호·박지영
차기 경찰청장 후보군 대폭 물갈이
  • 등록 2022-05-24 오전 11:08:09

    수정 2022-05-24 오후 9:50:18

[이데일리 정두리 기자] 경찰청이 김광호 울산경찰청장 등 5명을 치안정감으로 승진시키는 인사를 단행했다. 윤석열 정부 출범 이후 단행된 첫 경찰 고위직 인사다.

정부는 24일 경찰 치안감 5명을 치안정감으로 승진하는 인사를 단행했다. (왼쪽부터 )송정애 경찰청 경무인사기획관, 윤희근 경찰청 경비국장, 우철문 경찰청 수사기획조정관, 김광호 울산경찰청장, 박지영 전남경찰청장. (사진=경찰청)
경찰청은 송정애 경찰청 경무인사기획관과 윤희근 경찰청 경비국장, 우철문 경찰청 수사기획조정관, 김광호 울산경찰청장과 박지영 전남경찰청장 등 5명이 치안정감으로 승진했다고 24일 밝혔다.

치안정감은 경찰 서열 1위 계급인 치안총감(경찰청장) 바로 아래 계급이다. 경찰청 차장과 국가수사본부장, 서울·인천·경기남부·부산경찰청장, 경찰대학장 등 총 7명이다. 이중 국가수사본부장은 임기가 보장돼 있다.

충남 대전 출신인 송 국장(59)은 순경 공채로 지난 1981년 경찰에 발을 들였다. 2013년 대전·충남 지역 최초 여성 총경, 2018년 대전경찰청 최초 경무관을 역임한 인물이다.

윤 국장(54)은 청주 출신으로 경찰대(7기)를 졸업했다. 1991년 경위로 임용된 후 경찰청 경무담당관, 서울 수서경찰서장, 서울청 정보관리부장 등을 지냈다.

우 기획조정관(53)은 경북 김천 출생으로, 대구 성광고와 경찰대(7기)를 졸업했다. 1991년 경위로 임용된 후 서울지방경찰청 기획예산계장, 경찰청 인사과장, 생활질서과장, 서울서초경찰서장을 거쳤다.

울산 출생인 김 청장(58)은 서울대 사회복지학과를 졸업한 뒤 행정고시(35회)를 거쳐 2004년 경정 특채로 경찰에 입문했다. 울산경찰청 홍보담당관, 경찰청 대변인, 경찰청 사이버수사국장, 울산경찰청장 등을 지냈다.

박 청장(59)은 전라남도 해남 출신으로, 경찰간부후보 41기로 임용됐다. 담양경찰서장, 전북경찰청 제1 부장, 전남경찰청 제2 부장, 용인동부경찰서장, 서울 양천경찰서장, 중앙경찰학교장 등을 역임했다.

이번 승진 인사에 따라 남구준 국수본부장을 제외한 나머지 현직 치안정감 6명 중 5명은 교체된다. 김창룡 경찰청장의 임기가 오는 7월23일 까지인 점을 고려하면 이번 치안정감 승진 내정자는 차기 경찰청장 후보군에 포함된다.

경찰은 이번 치안정감 승진 이후 시·도자치경찰위원회와 협의를 거쳐 조만간 시·도경찰청장을 포함한 보직 인사를 발표할 전망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