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49.08 28.54 (+0.94%)
코스닥 1,011.76 17.45 (+1.75%)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민속놀이 인증샷, 트로트·국악공연…문화예술로 '집콕' 설 연휴 보내세요

서울시,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 마련
운현궁서 트로트·팝페라 등 ‘문화로 토닥토닥' 공연
설 연휴 일주일간 14편의 온라인 국악 공연도
  • 등록 2021-02-10 오전 11:15:00

    수정 2021-02-10 오전 11:15:00

[이데일리 양지윤 기자] 새해의 시작을 알리는 민족 대명절 설을 맞아 사라져가는 전통 민속놀이와 세시풍속을 체험하고, 안방 1열에서 즐길 수 있는 ‘집콕’ 연휴 프로그램을 서울시가 제공한다.



서울시는 연 날리기, 윷놀이 등 사라져가는 민속놀이를 즐기는 모습을 사진으로 남기면 선물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처음으로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카메라 애플리케이션 ‘스노우’와 ‘B612’에서 새해 민속놀이 ‘연 날리기’, ‘윷놀이’ 이미지가 새겨진 필터로 사진을 찍은 뒤 개인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필수 해시태그를 달아 찍은 사진을 올리면 된다.

이날부터 내달 2일까지 3주간 진행되고 추첨을 통해 1000명에게 문화상품권 5000원권을 증정한다.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서울문화포털 또는 서울시 문화본부 인스타그램, 페이스북을 참고하면 된다.

지난해 코로나19로 지친 시민을 문화예술로 위로한 ‘문화로 토닥토닥’이 설 특별 공연과 함께 돌아온다. 지난 9~12월 열린 ‘시민 사연 받아 찾아가는 공연’ 20편 중 유튜브 조회수 1위를 차지한 트로트 가수 박서진이 재출연해 ‘문화로 토닥토닥 2021’의 시작을 알린다. 이번 공연은 설과 어울리는 명소 ‘운현궁’을 무대로 펼쳐지며 오는 13일 오후 7시 ‘문화로 토닥토닥’ 유튜브에서 만날 수 있다.

또 연휴기간 다채로운 국악 공연을 온라인으로 만날 수 있다. 오는 16일까지 ‘온택트 국악주간’ 으로 매일 2편씩, 총 14편의 국악공연 영상이 유튜브에 게재된다. 서울돈화문국악당 ‘운당여관 음악회’도 지난 1월부터 매주 금요일 온라인 국악공연을 선보이고 있는데, 12일 설날에는 이춘희 명창과 소리꾼 이희문 등이 출연해 공연을 선사한다.

코로나19로 외출과 모임이 힘든 어르신들을 위한 공연도 열린다. 어르신 전용 문화공간 ‘청춘극장’에서 국민 MC 송해, 코미디언 심형래, 트로트 가수 배아현, 홍잠언 등이 출연해 ‘웃자, 청춘’ 공연을 선보인다.

서울 대표 전통문화시설 남산골한옥마을과 운현궁에서 설 세시풍속을 직접 체험해보는 행사도 열린다. 올해는 시설 전체 면적을 고려해 동시 입장 인원을 제한하고, 5인 이상 단체의 체험 참여를 제한하는 등 방역지침을 준수해 운영할 계획이다.

집 안에서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비대면 행사도 진행된다. 돈의문박물관마을에서는 11일부터 14일까지 설날 풍습을 보여주는 동화구연부터 재미로 보는 신년 운세, 전통 가오리연 만들기, 소 모양 비누 만들기 등 매일 다른 영상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밖에 지난달 운영을 재개한 서울시립미술관, 서울역사박물관, 한성백제박물관 등 시립 미술관·박물관에서도 전시가 열리고 있다. 사전 예약과 현장 입장인원 제한으로 운영되고 있어 각 시설별 전시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시설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