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베이커리 카페 커피홀, 요기요와 손잡고 배달 서비스 시작

  • 등록 2020-03-12 오후 12:00:00

    수정 2020-03-12 오후 12:00:00

[이데일리 박지혜 기자] 커피·베이커리 전문 브랜드 커피홀은 배달 애플리케이션(앱) ‘요기요’와 손을 잡고 배달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커피홀에 따르면 커피, 케이크, 베이커리, 사이드 메뉴 등 총 71종의 다양한 메뉴를 모두 요기요 앱에서 간편하게 주문할 수 있다.

특히 알찬 세트는 물론 1인도 배달 주문할 수 있는 고객 맞춤 구성을 마련했다.

사진=커피홀
커피홀은 현재 서울, 경기, 경남 등 총 20개 매장이 요기요 배달 서비스를 우선 시행하고 있다.

커피홀 관계자는 “총 71종의 메뉴가 배달 시 소비자에게 안전하게 전달될 수 있도록 다양한 배달 테스트를 시행했으며, 충격에 민감한 베이커리와 케이크는 특수 케이스를 제작해 흐트러짐 없이 매장에서 바로 먹는 듯한 비주얼과 맛을 고객분들께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소비자가 배달 앱을 통해 커피와 베이커리를 즐기는 문화가 일상이 됐다”며 “커피홀도 이번 배달 서비스 시작을 계기로 소비자가 다양한 메뉴들을 요기요를 통해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커피홀의 요기요 시행 매장 목록은 홈페이지 및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