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237.14 14.1 (+0.44%)
코스닥 1,036.11 1.69 (-0.16%)

“나는 가수다” 김영희 PD, MBC 이사 된다..주총 선임 예정

“콘텐츠 경쟁력 강화 위해 영입”
“강도높은 구조 개혁 통해 콘텐츠 제작 투자 확대 지속할 것”
  • 등록 2018-11-09 오후 2:28:58

    수정 2018-11-09 오후 2:28:58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MBC(사장 최승호)가 김영희 전 MBC PD를 신임 이사로 선임하기로 했다. MBC는 김영희 이사 선임 안건을 대주주인 방송문화진흥회(이사장 김상균) 이사회에 보고했고, 오늘 저녁에 열릴 주주총회에서 최종 승인을 얻을 예정이다.

김영희 신임 이사 내정자는 이달 말로 예정된 조직 개편에서 신설될 콘텐츠 제작 부문 총괄역(부사장급)을 맡게 된다.

MBC는 콘텐츠의 품질을 높이기 위해, 프로그램 제작과 편성, 광고, 홍보, 사업부서가 기획 단계부터 협력하는 방향으로 조직개편을 준비하고 있다.

퇴사 이후 중국 시장을 겨냥한 대규모 제작 프로젝트를 기획해 운영했던 김영희 신임 이사의 경험이 콘텐츠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김영희 PD
김영희 내정자는 지난 1986년 MBC에 입사해 예능 본부장 등을 역임했고, 지난 2015년 퇴사했다. ‘이경규의 몰래 카메라’, ‘양심 냉장고’, ‘나는 가수다’ 등화제작을 연출했고, ‘쌀집 아저씨’라는 친숙한 별명으로 대중에게 알려져 있다.

MBC는 신임 이사 선임이 제작 경쟁력 확보를 위한 다양한 조치 가운데 하나임을 분명히 했다.

MBC는 “신임 이사 선임과 더불어 조직 개편 이후에도 콘텐츠에 대한 투자 확대를 지속할 계획”이라며 “이를 위해 강도 높은 구조 개혁을 병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명예퇴직 실시, 임금제 개편 추진, 조직 슬림화 등 혁신적인 내부 개혁을 실행할 예정”이라며 “콘텐츠 중심의 글로벌 미디어 그룹으로 재도약하기 위해 모든 역량을 쏟겠다”라고 부연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