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633.45 7.54 (+0.29%)
코스닥 885.56 11.03 (+1.26%)

AOA 출신 권민아, 또 고통 호소 “수면제 먹어도 잠 안 와, 힘들다”

  • 등록 2020-10-26 오전 10:33:01

    수정 2020-10-26 오전 10:33:01

[이데일리 장구슬 기자] 그룹 AOA 출신 배우 권민아가 불면증으로 인한 고통을 호소했다.

그룹 AOA 출신 배우 권민아 (사진=이데일리DB)
권민아는 26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 수면제를 먹어도 먹어도 잠이 안 오네. 언제 아무 생각 없이 두 발 뻗고 편하게 잘 수 있을까. 그랬던 적은 있나”라고 힘겨운 상황을 전했다.

그는 “아무것도 안 하자니 뭔가를 하고 싶고, 해야만 할 것 같고. 뭔가를 하자니 난 지금 뭘 할 수 있지 싶고”라며 복잡한 심경을 드러냈다.

이어 “믿었던 사람한테마저 신뢰가 깨지고 나니 인간은 정말 뭘까 싶다”라며 “다가가고 싶어도 만남 뒤에 오는 불안감들이 나를 너무 힘들게 한다”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다 싫고 힘들구나 아직은. 그냥 좀 자고 싶다”라며 “상담 잘해주시는 약도 잘 지어주시는 정말 좋은 정신과 선생님 없나요”라고 덧붙였다.

한편 권민아는 지난 7월 인스타그램을 통해 AOA 활동 당시, 멤버 지민에게 괴롭힘을 당해 팀을 탈퇴하고 극단적 선택까지 했었다고 폭로했다. 이후 지민은 AOA에서 탈퇴했고, 전 소속사 FNC는 권민아에게 사과하며 사건은 일단락됐다.

권민아는 최근 소속사였던 우리액터스와 전속계약을 해지한 후 휴식을 취하고 있다.

권민아는 자신의 팬카페에 “우리액터스 회사랑 생일 이후 계약해지가 된 상황이다”며 “여러 가지 궁금한 것들도 있을 거다. 지금 하고 싶은 말도 할 말도 참 많지만 다 할 수 없기에 조금만 기다려주길 바란다”는 글을 게재하며 우리액터스와 계약 해지를 알렸다.

우리액터스 측도 지난달 26일 공식 SNS을 통해 “우리액터스와 권민아 배우의 계약이 종료 됐음을 알린다”며 “휴식을 취하는 동안 좀 더 자유로운 신분이 되길 원하는 배우의 의사를 반영해 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다만 새로운 터를 찾고 활동을 개시하기 전까지 회사가 필요한 부분이 있다면 조건 없이 도울 것”이라며 “짧은 기간 권민아가 팬분들에게 얼마나 사랑을 받고 있는지 느꼈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