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득점왕’ 손흥민 vs 살라흐, 상암서 본다…벤투호 이집트와 평가전

EPL 공동 득점왕 손흥민 vs 살라흐, 상암서 본다
벤투호, 오는 14일 이집트와 평가전
  • 등록 2022-05-26 오전 10:21:01

    수정 2022-05-26 오전 10:21:01

리버풀의 이집트 미드필더 모하메드 살라흐가 26일 리버풀 훈련장에서 레알 마드리드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을 앞두고 훈련하고 있다.(사진=AFPBBNews)
[이데일리 스타in 주미희 기자]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공동 득점왕을 차지한 손흥민(30·토트넘)과 모하메드 살라흐(30·리버풀)가 상암에서 열릴 A매치에서 맞붙는다.

6월 A매치 4연전을 앞둔 벤투호의 마지막 4번째 상대로 이집트가 낙점됐다.

26일 대한축구협회에 따르면,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다음달 14일 이집트와 A매치 평가전을 치를 것이 유력하다.

양국이 평가전을 치르는 데 합의했고 마지막 절차를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이집트 언론들도 6월 한국과 A매치가 성사됐다는 소식을 전했다.

이로써 벤투호는 다음달 2일과 6일 각각 브라질(서울월드컵경기장), 칠레(대전월드컵경기장)와 평가전을 치른 뒤, 10일 우루과이(수원월드컵경기장)에 이어 이집트전으로 4연전을 마무리한다. 이집트와 경기는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릴 전망이다.

축구협회는 당초 14일 경기를 아르헨티나와 치를 계획이었으나 아르헨티나 측 사정으로 무산됐다.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에서 한국(29위)보다 세 계단 아래의 32위인 이집트는 아프리카 지역 예선을 통과하지 못해 11월 열리는 2022 카타르 월드컵 본선에는 출전하지 못한다.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가나전에 대비하고자 했던 벤투호의 최선의 상대는 아니다.

그러나 손흥민과 EPL 공동 득점왕에 오른 살라흐의 대결이 성사된 것으로 축구 팬들의 관심을 끌어모으기에는 충분하다. 이 둘은 지난 23일 2021~22시즌 EPL에서 나란히 23골을 터뜨리며 함께 득점왕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특히 최종전에서 손흥민이 2골, 살라흐가 1골을 터뜨리며 마지막까지 손에 땀을 쥐게 하는 득점왕 경쟁을 펼친 바 있다.

한편 손흥민은 지난 24일 귀국했으며 벤투호는 오는 30일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소집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