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06.68 8.38 (-0.28%)
코스닥 993.86 3.32 (+0.34%)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힘들었지만, 해냈다"…위기 속 빛난 는 어디?

문체부·관광공사, 2020년 우수관광벤처 선정
모노리스제주파크, 기업성장 부문 최우수기업에
트립비토즈, 스테이폴리오, 테이블매니저 등도 선정돼
관광공사 “위기 속 의미있는 성과 달성해”
  • 등록 2021-01-01 오전 6:00:00

    수정 2021-01-01 오전 6:00:00

기업성장부문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모노리스제주파크’(사진=한국관광공사)
[이데일리 강경록 기자] 정부가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올해를 빛낸 관광 분야의 벤처기업을 선정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관광산업의 새로운 사업 영역을 개척하고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 ‘2020년 우수관광벤처’를 최근 발표했다.

전문 평가위원단을 구성해 일자리 창출과 매출액 실적, 관광산업 기여도 등을 기준으로 △정량성과 △성장 노력의 적정성 △향후 가능성 등의 항목을 평가해 성장·초기·예비·재도전 등 부문별로 올해의 관광벤처를 선정했다

관광벤처 ‘기업 성장’ 부문에서는 ‘모노리스제주파크’(대표 김종석)를 최우수 기업으로 선정했다. ‘모노리스제주파크’는 세계 최초로 개발한 정보통신기술(ICT) 기반의 스마트 테마파크인 ‘9.81파크’를 지난 7월 공식 개장해 코로나19 상황에서도 하반기 매출이 상반기의 2배에 달하는 괄목할 만한 성장을 이뤄냈다는 평가다.

관광벤처 ‘일자리 창출’ 부문 최우수 기업에는 영상 기반 여행플랫폼 기업 ‘트립비토즈’(대표 정지하)를 선정했다. 2017년 서비스 출시 이후 상호 존중을 바탕으로 안정적이고 좋은 일자리를 지속 창출했고, 특히 올해는 코로나 상황 속에서도 18명을 추가로 고용했다.

‘졸업 관광벤처’ 부문에서는 2015년 설립 이후 각자의 개성을 중시하는 이른바 미들노트 세대를 기반으로 차별화된 여행을 제시해 온 ‘스테이폴리오’가 최우수기업으로 뽑혔다. 스테이폴리오는 올해 전년대비 매출 2배, 신규 고용창출 12명의 성과를 냈다.

초기관광벤처 부문 최우수상을 받은 실시간 레스토랑 예약 및 고객관리 솔루션 기업 ‘테이블매니저’(대표 최훈민)는 레스토랑의 예약데이터를 기반으로 독자적인 수요예측 인공지능(AI)을 상용화해 레스토랑의 원가절감, 타임세일, 노쇼 방지 등의 성과를 거뒀으며, 최근 35억 원의 투자 유치와 함께 18명의 청년 일자리도 창출했다.

이외에도 우수상 기업인 ‘가이드라이브’는 국내 최초 유료 비대면 라이브 랜선투어를 상용화해 코로나19로 막힌 여행 욕구를 조금이나마 해소하면서 새로운 여행 트렌드를 만들어내기도 했다. 예비관광벤처 부문 최우수상은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즐기는 스포츠관광상품과 장애인 투어 전문인력을 양성하는 기업으로 올해 성공적인 창업을 이룬 ‘방굿즈’에게 돌아갔다.

신상용 한국관광공사 부사장은 “코로나로 인해 국내 관광산업이 힘든 한해를 보냈지만, 위기 속에서도 많은 관광벤처 기업들이 노력을 기울여 의미있는 성과를 달성했다고 생각한다”며 “문체부와 공사는 팬데믹 상황의 다양한 시나리오 예측을 통해 관광기업의 상황에 맞는 시의적절한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