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포골드' 박진영 "그냥 오디션이면 안했을 것…합창이라 '와!'했다"

  • 등록 2022-09-23 오후 2:44:49

    수정 2022-09-23 오후 2:44:49

(사진=SBS)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가수 박진영이 ‘싱포골드’ 출연을 결심한 이유로 ‘합창’이란 소재를 꼽았다.

23일 오후 온라인으로 생중계된 SBS 새 예능 프로그램 ‘싱포골드’ 제작발표회에서는 정익승 PD와 함께 박진영, 김형석, 한가인, 리아킴, 이무진이 출연해 프로그램의 매력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오는 25일 첫방송을 앞둔 ‘싱포골드’는 아름다운 합창에 화려한 퍼포먼스를 더한 ‘퍼포먼스 합창’ 장르를 다룬 국내 최초 ‘퍼포먼스 합창 배틀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박진영은 ‘싱포골드’ 출연을 결심한 계기를 묻자 “또 다른 오디션 프로그램이었다면 안 했을 것 같다”고 운을 떼며 “오디션 프로그램이 워낙 많다 보니 어디서 들었던 것 같은 기시감이 있을 것 같아서였다”고 말문을 열었다.

다만 “저는 음악이 좋았고 가슴 뛰는 일을 하고 싶었다”라며 “그 때 제작진이 합창이라는 아이템을 꺼냈는데 ‘와!’ 라는 생각이 들었다. 특별하지 않은 사람들이 모여서 특별해질 수 있다는 것이 좋았다”고 이유를 덧붙였다.

또 “‘K팝스타’를 했을 때는 우승에 가까워질수록 ‘저 친구를 데려와서 어떻게 프로듀싱을 해줘야 하나’ 고민이 많았는데 이번에는 관객으로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다는 것이 너무 좋았다”고도 부연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