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금융그룹, 대구은행·하이투자증권 복합점포 1호점 개점

대구 수성동에 DIGNITY 본점센터 열어
올 하반기 서울 삼성점 개점 예정
2022년까지 전국 광역권 10곳 확대 목표
  • 등록 2019-05-19 오후 12:00:00

    수정 2019-05-19 오후 12:00:00

DGB금융그룹은 지난 17일 대구시 수성동에 있는 DGB대구은행 본점에서 복합점포 DIGNITY 본점센터 개점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점식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커팅식을 하고 있다. (사진=DGB금융그룹)
[이데일리 박태진 기자] DGB금융그룹이 DGB대구은행과 하이투자증권 점포가 결합된 복합점포 시대를 열었다.

DGB금융그룹은 지난 17일 복합점포 1호점을 대구시 수성구 수성동에 있는 대구은행 본점에 개점했다고 19일 밝혔다.

DGB금융그룹은 지난해 10월 하이투자증권을 새로운 계열사로 편입하고, 은행·증권·보험이 결합된 복합점포를 비롯해 자산관리(WM), 투자은행(IB) 등 다양한 분야에서 그룹 시너지 사업을 검토해 추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번 은행과 증권의 복합점포 개설로 고객을 위한 새로운 원스톱(One-stop) 금융서비스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는 게 DGB금융그룹의 설명이다.

복합점포 1호점은 DGB대구은행 수성동 본점 2층에 들어섰으며, 그룹 공동 프리미엄 브랜드인 디그니티(DIGNITY) BI를 반영한 DIGNITY 본점센터로 명명했다. 이 센터에서는 DGB대구은행 프라이빗 뱅킹(PB) 센터, 하이투자증권 등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특히 DIGNITY 본점센터는 대구 최대 영업망과 고객군을 보유한 DGB대구은행의 인프라를 바탕으로, 하이투자증권의 투자자무 노하우를 접목시켜 다양한 고객 맞춤형 통합 자산관리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투자전략 및 금융상품 교육을 기본으로 △세무 △부동산 △경영컨설팅 △주식 등과 관련한 컨설팅을 1대 1 개인 맞춤 상담, 세미나 등의 다양한 형태로 진행한다.

본점센터는 한국 전통 사랑채 모티브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인테리어를 적용했다. 지난 17일 진행된 센터본점 개점행사에는 배지숙 대구시의회 의장, 이승호 대구시 경제부시장과 그룹 임원진 등 내·외빈 20여명이 참석했다.

또 같은날 대구 달서구 월배동에서는 제2호 복합점포인 DIGNITY 월배센터의 개점식도 진행됐다.

DGB금융그룹은 올 하반기 중 서울시 강남구 삼성동 아이파크센터와 대구 북구의 DGB대구은행 제2본점 내에도 복합점포를 각각 열 예정이며, 향후 2022년까지 광역권 중심지 위주의 10여개 복합점포를 열겠다는 목표도 세웠다.

김태오 DGB금융지주(139130) 회장은 “향후 은행 고객기반이 우수하고, 금융투자 상품 서비스 수요가 많은 지역을 중심으로 다양한 형태의 복합점포를 개설할 예정”이라며 “이번 복합점포 개설로 고객에게 원스톱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는데, DGB만의 차별화된 자산관리서비스로 고객가치 극대화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나 홀로 집에' 이제 끝... 우리동네키움센터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