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우정바이오, 시화병원 의료폐기물 관련 시스템 개시

국내에서 유일한 고압 증기 사용해 멸균하는 방식
  • 등록 2021-10-08 오전 10:17:23

    수정 2021-10-08 오전 10:17:23

[이데일리 권효중 기자] 감염관리 전문기업 주식회사 우정바이오(215380)는 남촌의료재단 시화병원에 국내 최초로 완전밀폐 고온고압증기멸균 방식의 의료폐기물 멸균분쇄 시스템을 설치하고, 환경부로부터 사용 개시 승인을 받아 지난달 13일부터 정식 가동을 시작했다고 8일 밝혔다.

우정바이오의 고압증기 멸균분쇄 시스템 (사진=우정바이오)
해당 시스템은 프랑스의 ECODAS 제품으로 환경과 안전을 우선으로 하는 유럽에서는 물론 전 세계 90여 개국과 미국 42개 주의 환경부 인증을 받았으며, 우수한 안전성, 분쇄능력, 멸균력을 가진 것이 특징이다. 향후 5년 간 우정바이오는 시화병원에 설치된 ECODAS 의료폐기물 멸균 분쇄 시스템의 운영 및 유지관리 일체를 담당할 예정이다.

최근 코로나19 사태가 확산되면서 신종 변이 바이러스의 주기적인 발생 가능성 역시 대두됨에 따라, 의료기관들의 감염성 의료폐기물 증가에 따른 비용 부담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또한 기존의 의료폐기물 처리 시스템은 수백㎞ 떨어진 소각 처리시설로 의료폐기물을 이송하는 과정에서 사고가 발생할 수 있어 이로 인한 병원균 확산의 위험이 있으며, 기존의 소각 처리시설은 대기 환경 오염을 유발할 수 있다. 때문에 ECODAS의 멸균분쇄 시스템은 중대형병원을 중심으로 많은 수요가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멸균분쇄 시스템의 핵심 기술인 분쇄와 멸균은 완전 밀폐된 압력용기 내에서 진행된다. 투입된 의료폐기물은 멸균이 완료되기 전에 배출되지 않는 구조로 돼있으며, 병원체 노출 위험이 가장 높은 분쇄기까지도 매번 멸균 관리할 수 있다. 또한 분쇄를 통해 부피와 무게를 감소시켜 산업용 폐기물로 안전하게 배출이 가능하다.

해당 시스템은 폐기물관리법 시행령의 설치 기준을 충족해 검증을 완료했으며, 감염성 바이러스, 박테리아 등의 병원체와 고위험 병원체인 프리온까지 제거 가능한 환경에서 생물학적 지표(Biological Indicator)를 이용한 검증도 추가적으로 완료했다.

우정바이오 관계자는 “ECODAS사의 20여 년 간의 기술력이 축적된 하이브리드 고온고압증기 멸균 분쇄 처리 시스템은 국제 기구의 기술 발표 시 언급되는 대표적 의료폐기물 처리시스템으로, 국내 감염관리 선도 기업인 우정바이오의 멸균 시스템 유지관리 및 검증 기술력과 접목되어 한국형으로 최적화시켜 운영할 수 있는 발전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이어 “국제적으로 검증된 시스템을 국내 최초로 시화병원에 설치하고 한국형으로 최적화해 운영하는 첫 발을 내딛은 점은 매우 큰 의미를 가진다고 할 수 있다”며 “해당 시스템은 400~3000병상 규모의 의료기관에서 운영이 적합한 시스템으로, 현재도 여러 곳에서 설치 관련 문의가 접수되고 있으며 이 중 몇 곳과 계약을 추진 중에 있다”고 전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