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25.24 2.34 (-0.07%)
코스닥 1,037.03 0.77 (+0.07%)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복덕방기자들]외면받던 복도식 ‘끝집’이 수억원 뛴 이유

구자선 분당 한솔5단지조합장 인터뷰
1기 신도시 리모델링 최초 사업 단지
17평 구축, 25평 계단식으로 재탄생
非리모델링단지보다 시세 2억원 높아
  • 등록 2021-07-30 오후 6:00:00

    수정 2021-08-01 오후 9:24:16

[이데일리 강신우 기자] “전용면적 40%까지 수평 증축할 예정입니다.”

아파트를 리모델링하면 낡은 복도식 아파트도 계단식 신축 아파트처럼 변할 수 있을까. 17평 초소형 평수는 몇 평까지 늘어날까. 평면이 길쭉한 1베이(bay) 또는 2베이인 ‘둥굴형’이 나오지는 않을까. 분담금이 많이 나오지는 않을까.

이데일리DB.
이데일리 건설부동산부 유튜브 채널 ‘복덕방기자들’은 지난 29일 구자선 성남시 정자동 한솔마을5단지 리모델링주택조합 조합장과 만나 리모델링 전반에 대해 물어봤다.

한솔5단지(1994년11월 준공·1156가구)는 수도권1기 신도시 아파트 중 처음으로 리모델링 사업계획승인을 받은 곳이다. 내년 초 이주 및 착공을 시작해 3년간의 리모델링 공사 이후 준 신축아파트로 재탄생한다.

리모델링이 완료되면 기존 12개 동은 16개 동으로 늘고 가구수도 1156가구에서 1271가구로 확대된다. 이 중 신규분양은 115가구다. 현재 평형대는 전용42㎡(267가구) 43㎡(473가구) 52㎡(180가구) 75㎡(236가구)로 이뤄져있다.

이 단지는 올 초 사업계획승인을 받으면서 이제 막 리모델링을 시작한 주변 아파트 대비 전용43㎡ 기준 2억원 가량의 시세차이를 보이고 있다.

다음은 구자선 조합장과 일문일답.

-지난 2월 사업계획승인을 받았는데 리모델링 마무리 단계로 보면 되나.

△행정적인 절차가 마무리됐고 시공사와 본계약 협의를 하고 있다. 이사는 내년 봄 예정이다.

-14년 걸렸다. 우여곡절은.

△정부 지원정책이 없었다. 2008년 시작해서 2010년 조합인가를 받았는데 수직증축 통해서 사업성 확보를 해야 하는데 당시에는 수직증축 허용이 안됐다. 2014년 박근혜정부때 수직증축 허용이 됐고 그 시점부터 본격적인 리모델링이 본격적으로 다시 시작됐다.

-수직에서 수평증축으로 리모델링 방식을 변경한 이유는.

△수직증축은 수직 하중을 추가로 발생해 말뚝 보강을 해야 한다. 선재하공법(층수를 높일 때 커지는 하중을 보조 말뚝으로 분산해주는 기술)이 비용이 적은 장점이 있어서 이번 사업에 채택했다. 그렇지만 2차 안전성검토 통과가 어렵게 되면서 불가피하게 2019년말 수직에서 수평증축으로 사업을 전환했다.

-17평은 몇 평까지 늘어나나.

△25~26평까지 늘어난다. 사이드 끝집은 기존 2베이에서 3베이로 늘렸고 증축이 안 되는 가운데 라인은 복층형으로 구성했다.

이 밖에도 평형대별 평면 변화나 분담금, 주변 아파트 대비 시세차이 등은 유튜브 채널 ‘복덕방기자들’에서 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다.

※본 기사는 유튜브 채널 ‘복덕방기자들’에서 영상으로 볼 수 있습니다.

기획= 강신우 기자

촬영·편집= 이준우·남우형·이솔지 PD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