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리 프로토콜’, 아시아 최대 장외거래 기업 제네시스 블록과 제휴

제네시스 블록의 국내 첫 등록 암호화폐로 시장성과 성장성 인정
OTC 시장 내 기관·해외투자자들의 높은 관심과 대규모 투자 기대
  • 등록 2019-05-30 오후 5:24:39

    수정 2019-05-30 오후 5:24:39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제네시스 블록 ATM 사례
오프라인 커머스 기반의 암호화폐 ‘캐리 프로토콜’이 아시아 최대 장외거래(OTC)기업인 제네시스 블록과 파트너십을 맺고 장외거래 시장에 진출했다.

제네시스 블록은 전세계 암호화폐 중 성장가능성과 활용도가 높은 주요 화폐만을 선별해 거래하고 있으며, 캐리 프로토콜은 국내 암호화폐로는 최초로 제네시스 블록의 취급 화폐로 등록됐다.

‘캐리 프로토콜(Carry Protocol, 대표: 최재승, 손성훈)’은 글로벌 암호화폐 ATM 공급사이자 OTC 플랫폼 제네시스 블록(Genesis Block)과 파트너십을 맺고 장외거래(OTC: Over The Counter) 시장에 진출한다고 30일 밝혔다.

제네시스 블록은 아시아 최대 OTC 중개 서비스 플랫폼으로 풍부한 암호화폐 유동성을 기반으로 매달 1,400억원 이상의 장외거래를 진행하고 있다.

2017년 기준 전세계 비트코인캐시(BCH) OTC 취급 1위를 기록한 바 있으며, 지난 2012년부터는 홍콩, 일본, 대만 등 아시아 주요 국가의 최대 ATM 운영 사업자로 알려져 있다.

현재 제네시스 블록은 총 13개의 암호화폐를 등록 중이다.

전세계 암호화폐 중 비트코인(BTC), 이더리움(ETH) 등 메이저 코인과 이오스(EOS), 테더(USDT)와 같은 성장가능성과 활용도 높은 주요 암호화폐만을 선별하고 있다. 캐리 프로토콜은 국내 암호화폐 최초로 제네시스 블록이 취급하는 암호화폐로 등록된 것으로, 이는 탁월한 시장성과 성장성으로 투자자들의 각광을 받는 유망 코인임을 입증한다.

제네시스 블록이 취급하는 암호화폐는 비트코인(BTC), 이더리움(ETH), 이더리움 클래식(ETC), 비트코인캐시(BCH), 리플(XRP), 이오스(EOS), 에이다(ADA), 테더(USDT), 트론(TRX), 트루USD(TUSD), 라이트코인(LTC), 바이낸스코인(BNB), 캐리 프로토콜(CRE)이다.

캐리 프로토콜은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OTC 시장에서 기관 및 해외투자자들의 관심을 높이고 활발한 거래가 이뤄지도록 유도할 예정이다.

제네시스 블록의 ATM 사업과의 연계도 구상 중이다. 추후 암호화폐 관련 법·제도가 정비되면 파트너사인 스포카의 멤버십 적립 서비스 도도 포인트와 제휴된 전국 1만개 오프라인 매장에 암호화폐 ATM 기기를 설치해 암호화폐 사용자의 편리성을 높여 나갈 계획이다.

최재승 캐리 프로토콜 공동 대표는 “전세계 암호화폐 시장의 25%가 OTC 시장에서 거래되는 만큼 해외 및 전문투자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이번 파트너십을 계기로 캐리 프로토콜의 인지도와 접근성을 더욱 높이고 대표적인 실생활 암호화폐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