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e주간 신상]무림·한국콜마 손 잡고 친환경 화장품 포장재 선봬

네오CCP R30…무림 '네오CCP'에 재활용 원료 접목
버려지는 종이 활용한 재생펄프 혼합해 만들어
생산과정 자원 재활용성 높이고 낭비 최소화
  • 등록 2021-12-04 오전 6:30:00

    수정 2021-12-04 오전 6:30:00

[이데일리 함지현 기자]펄프·제지·신소재 종합기업 ‘무림’은 글로벌 화장품 R&D(연구·개발) 전문 기업 ‘한국콜마’와 손잡고 친환경 패키지 용지 ‘네오CCP R30’을 개발, 화장품 포장재에 적용했다.

(사진=무림)
4일 무림에 따르면 이번에 양사가 공동 개발한 네오CCP R30은 무림의 고급 패키지 용지 ‘네오CCP’에 재활용 원료를 접목, 친환경성을 한층 업그레이드한 제품이다.

버려지는 종이를 활용한 재생펄프를 혼합해 만든 제품으로, 생산과정에 있어 자원의 재활용성을 높이고 불필요한 낭비를 최소화했다.

이를 통해 네오CCP R30은 FSC(산림인증제도) 인증 종이라는 타이틀에 ‘자원순환형 제품’이라는 또 하나의 친환경 수식어를 추가하게 됐다.

무림과 한국콜마는 지난 7월 6일 ‘친환경 화장품 포장재 소재 및 원료 개발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MOU 체결 이후 약 4개월 만에 실제 적용 가능한 포장재를 선보이게 됐다.

무림과 한국콜마는 해당 종이를 활용한 제품 패키지에 올바른 친환경 정보를 기재해 소비자들에게 포장까지 착한, ‘클린뷰티’ 제품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이번 친환경 종이 패키지 개발을 필두로 화장품 제조 원료에 있어서도 무림이 생산한 펄프에서 나오는 천연 소재, ‘나노셀룰로오스’를 적용하는 연구개발을 본격화한다는 계획이다.

류신규 무림 영업부문장은 “패키지 용지들은 무엇보다 높은 강도, 뛰어난 색재현성 이 관건”이라며 “이 분야의 독보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재생펄프’를 사용했음에도 기존 인쇄 품질을 최대한 끌어올린 이번 신제품은 다양한 산업군에서 많은 러브콜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종이의 친환경성이 부각되며 관련 제품을 찾는 기업고객들이 늘고 있다“며 ”업계 리딩 기업으로서 올바른 종이 제품을 선보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