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펙트, 가상현실 치매재활 콘텐츠 개발…"메타버스 기반 치료 확대"

"경도인지장애·경도치매 환자 프로그램 효능 입증"
  • 등록 2022-01-06 오후 2:24:51

    수정 2022-01-06 오후 2:24:51

[이데일리 양지윤 기자] 네오펙트가 메타버스 기반 치매재활 치료 사업에 드라이브를 건다.

네오펙트(290660)는 VR(가상현실) 기술을 활용한 치매재활 콘텐츠를 개발해 메타버스 기반 비대면 재활치료 사업을 확대한다고 6일 밝혔다.

관련 효과를 입증한 논문은 의료정보학 분야 세계적 학술지 ‘JMIR(Journal of Medical Internet Research)’에 게재됐다. 해당 논문은 서울대병원 재활의학과 연구진들이 참여해 VR 인지훈련 프로그램의 효능에 대해 연구한 논문이다. 연구에 활용된 재활훈련 콘텐츠는 네오펙트와 연구진들이 함께 개발했다.

프로그램은 경도인지장애 및 경도치매 환자들을 대상으로 가상공간에서 VR 인지훈련 게임을 진행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VR 인터페이스 시스템은 머리에 착용하는 ‘헤드 마운티드 디스플레이(HMD)’와 손 동작 분석이 가능한 ‘네오펙트 스마트 글러브’로 구성됐으며 환자들은 해당 시스템을 착용하고 각자 상태에 따라 적합한 난이도의 게임을 수행했다.

연구진들은 훈련 결과와 사용자 만족도를 통해 유용성을 평가했다. 임상에 참여한 환자들이 긍정적인 만족도와 의지를 보인 것을 확인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또한 VR 인지훈련 프로그램이 풍부하고 흥미로운 환경을 구성해 환자들의 인지 기능과 감정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결론을 냈다.

반호영 네오펙트 대표는 “메타버스 VR 공간에서 진행되는 재활 훈련은 3D 입체영상과 감각 자극을 이용해 현실과 유사한 수준으로 실감나게 느낄 수 있어 몰입도가 높고 학습 효과도 뛰어나다”며 “시간이나 장소, 환경에 구애받지 않아 안전하고 편리하게 재활훈련을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메타버스 기반의 재활 치료 등 빠르게 발전하고 있는 의료 시스템과 재활훈련 콘텐츠를 연계해 시너지를 낼 것”이라며 “메타버스 기반의 재활 치료가 다양한 연령층과 질병 치료에 효과적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연구개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